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게이 콜로라도 주지사, 동성 결혼…현직 주지사 중 처음

송고시간2021-09-18 02:18

beta

남성 동성애자인 미국 콜로라도 주지사가 18년 동안 교제해온 남성 파트너와 결혼했다.

재러드 폴리스 콜로라도 주지사(46)는 지난 15일(이하 현지시간) 파트너 말런 리스(40)와 동성 결혼식을 올렸다고 17일 뉴욕타임스(NYT) 등이 보도했다.

현직 주지사 가운데 동성 결혼을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18년 전 첫 데이트 날에 맞춰 혼례…"사랑과 축복으로 충만"

동성 결혼을 한 재러드 폴리스 주지사(왼쪽)와 파트너 말런 리스(오른쪽)
동성 결혼을 한 재러드 폴리스 주지사(왼쪽)와 파트너 말런 리스(오른쪽)

[재러드 폴리스 콜로라도 주지사 페이스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남성 동성애자인 미국 콜로라도 주지사가 18년 동안 교제해온 남성 파트너와 결혼했다.

재러드 폴리스 콜로라도 주지사(46)는 지난 15일(이하 현지시간) 파트너 말런 리스(40)와 동성 결혼식을 올렸다고 17일 뉴욕타임스(NYT) 등이 보도했다.

현직 주지사 가운데 동성 결혼을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폴리스 주지사는 전날 페이스북에 성명을 올려 "우리가 함께 살아온 인생에서 새로운 장을 맞게 돼 흥분된다"며 "우리의 마음은 건강과 사랑, 가족의 축복으로 충만하다"고 말했다.

두 사람은 콜로라도주 볼더에서 가족과 친구들이 참석한 가운데 유대교 전통 의식에 따라 혼례를 올렸다.

결혼식은 두 사람이 18년 전 첫 데이트를 한 날에 맞춰 열렸다.

하객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음성 판정 증명서를 지참하고 참석했다.

폴리스 주지사는 성적 정체성이 게이라는 것을 공개적으로 밝히고 당선된 첫 주지사다. 그의 파트너 리스는 작가이자 동물권 보호 운동가다.

앞서 두 사람은 동거하면서 이미 9살, 7살 두 자녀를 뒀다.

두 사람이 아이를 입양했는지, 대리모 출산을 했는지는 사생활을 이유로 공개되지 않았다.

jamin7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