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연휴 전날 고속道 일부 정체 시작…"오후 6∼7시 절정"

송고시간2021-09-17 10:24

beta

추석 연휴 전날인 17일 오전 전국 고속도로 일부 구간에서 정체가 시작됐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기준 전국 도로 곳곳에서 시속 40㎞ 미만의 정체 구간이 생기고 있다.

도로공사는 "추석 연휴 전날인 데다 퇴근 후 귀성 차량이 겹치면서 주말보다 혼잡하겠다"며 "귀성·귀경 방향 모두 오전 7∼8시 정체가 시작돼 점차 차량이 증가하면서 오후 6∼7시에 절정에 달했다가, 오후 9∼10시께 해소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전국 교통량 541만대 예상…"평소 주말보다 혼잡"

붐비는 고속도로
붐비는 고속도로

(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17일 경부고속도로 잠원IC 인근 부산방향 도로가 차들로 가득 차 있다. 2021.9.17 hama@yna.co.kr

(서울=연합뉴스) 오주현 기자 = 추석 연휴 전날인 17일 오전 전국 고속도로 일부 구간에서 정체가 시작됐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기준 전국 도로 곳곳에서 시속 40㎞ 미만의 정체 구간이 생기고 있다. 다만 차량이 서행하는 구간은 길지 않다.

경부고속도로 부산 방향은 한남∼서초 5㎞ 구간, 신갈분기점∼수원 3㎞ 구간 등 총 8㎞에서 차들이 정체돼 있고, 서울 방향으로는 달래내∼반포 10㎞ 구간에서 차들이 제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다.

수도권제1순환고속도로(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일산 방향은 소래터널부근∼송내 6㎞, 남양주∼상일 6㎞, 송파부근 3㎞ 구간 등 총 15㎞에서 가다 서기를 반복하고 있다. 구리 방향은 서운분기점∼송내 구간 5㎞, 학의분기점∼청계터널부근 3㎞ 등에서 서행하고 있다.

서해안고속도로 서울 방향은 일직 분기점∼금천 4㎞에서 정체가 이어지고 있다.

오전 11시 기준 주요 도시간 예상 소요시간
오전 11시 기준 주요 도시간 예상 소요시간

[한국도로공사 로드플러스 캡처]

이날 전국 교통량 예상치는 541만대로, 이 중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47만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48만대가 움직일 것으로 전망된다.

이날 오전 11시 승용차로 서울 요금소를 출발해 전국 주요 도시까지 걸리는 예상 시간은 부산 4시간 40분, 울산 4시간 20분, 대구 3시간 40분, 광주 3시간 30분, 강릉 2시간 40분, 대전 1시간 40분이다.

도로공사는 "추석 연휴 전날인 데다 퇴근 후 귀성 차량이 겹치면서 주말보다 혼잡하겠다"며 "귀성·귀경 방향 모두 오전 7∼8시 정체가 시작돼 점차 차량이 증가하면서 오후 6∼7시에 절정에 달했다가, 오후 9∼10시께 해소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viva5@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