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손님도 없는데"…주요 면세점 추석 연휴 줄줄이 휴점

송고시간2021-09-19 07:30

beta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하면서 '연중무휴'로 영업하던 면세점들이 이번 추석 연휴 동안 길게는 닷새간 시내 매장 운영을 중단한다.

19일 면세업계에 따르면 롯데면세점은 이번 연휴 기간 시내점 5곳을 최장 나흘간 휴점하기로 했다.

롯데면세점은 지난해 추석부터 명절 당일에 하루씩 휴점하고 있지만 이번처럼 며칠씩 문을 닫기는 처음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텅 빈 명동거리
텅 빈 명동거리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하면서 '연중무휴'로 영업하던 면세점들이 이번 추석 연휴 동안 길게는 닷새간 시내 매장 운영을 중단한다.

19일 면세업계에 따르면 롯데면세점은 이번 연휴 기간 시내점 5곳을 최장 나흘간 휴점하기로 했다.

명동점과 롯데월드점은 추석 당일인 21일 문을 닫고, 코엑스점과 부산점은 19일부터 21일까지 운영을 중단한다. 제주점은 이미 지난 18일 휴점에 들어가 22일까지 쉰다.

롯데면세점은 지난해 추석부터 명절 당일에 하루씩 휴점하고 있지만 이번처럼 며칠씩 문을 닫기는 처음이다.

신라면세점도 연휴에 시내점 운영을 중단한다. 서울점은 21일 하루 휴점하고, 제주점은 연휴 닷새를 모두 쉰다.

제주점은 코로나19 여파로 이전부터 주말과 공휴일에 모두 영업하지 않고 있다.

신세계면세점도 마찬가지다. 명동점은 21일 하루, 부산점은 19~21일 문을 닫는다.

코로나19 사태 이전에는 오히려 연휴에 더 손님이 많았던 것과 180도 달라진 풍경이다.

한국면세점협회에 따르면 지난 7월 국내 면세점 매출은 1조3천167억원으로, 작년 1월(2조247억원) 대비 34.9% 감소했다.

롯데면세점 관계자는 "명절 연휴가 중국과 겹쳐 코로나19 사태 이전에는 쉬지 않고 운영했지만 이제는 연휴라고 국내로 들어오거나 해외로 나가는 사람이 거의 없어 유동적으로 운영할 수 밖에 없다"고 말했다.

luc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