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광주전남 수출 두 달 연속 50억달러 돌파

송고시간2021-09-15 14:43

beta

광주와 전남지역 수출이 두 달 연속 50억 달러를 넘어섰다.

광주본부세관이 15일 발표한 지역 수출입 동향에 따르면 8월 수출은 전년 같은 달보다 38.7% 증가한 51억2천200만달러를 기록했다.

7월 수출액은 53억8천700만달러로 두 달 연속 50억 달러를 돌파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광주=연합뉴스) 송형일 기자 = 광주와 전남지역 수출이 두 달 연속 50억 달러를 넘어섰다.

전남 광양항 컨테이너 부두 모습
전남 광양항 컨테이너 부두 모습

[전남도 제공]

광주본부세관이 15일 발표한 지역 수출입 동향에 따르면 8월 수출은 전년 같은 달보다 38.7% 증가한 51억2천200만달러를 기록했다.

7월 수출액은 53억8천700만달러로 두 달 연속 50억 달러를 돌파했다.

수입은 69.8% 증가한 40억5천400만달러, 무역수지는 10억6천800만달러 흑자다.

코로나19 충격으로 최근 1년 새 수출액이 가장 적었던 지난해 11월(35억200만 달러)과 비교하면 50%가량 늘었다.

수출 상승세도 꾸준히 이어져 지난 4월과 이달 소폭 준 것을 제외하면 9개월째 수출액이 증가했다.

8월 말까지 더한 누계 수출액은 375억9천800만 달러로 전년 같은 기간과 비교해 42.6%, 수입은 277억6천300만달러로 43.5%가 각각 늘었다.

광주지역 수출은 주로 반도체와 가전제품이, 전남지역은 화공품과 석유제품이 견인했다.

광주의 수출은 전년 동월 대비 4.1% 증가한 12억600만달러, 수입은 34.3% 불어난 7억900만달러로 무역수지는 4억9천700만달러 흑자다.

전남의 8월 수출은 전년 동월 대비 54.5% 증가한 39억1천600만달러, 수입은 79.8% 늘어난 33억4천500만달러를 기록했다.

지역의 8월 무역수지는 5억7천100만달러 흑자다.

품목별로 광주지역 수출은 타이어(48.6%), 가전제품(6.1%), 기계류(5.2%) 등이 증가했으며 수송장비(14.9%)는 감소했다.

전남은 수출에서 화공품(74.1%), 석유제품(71.0%), 철강제품(189.1%) 등이 증가했으며 수입은 원유(64.7%), 석탄(59.6%), 석유제품(149.8%), 철광(97.8%), 화공품(99.7%) 등이 늘었다.

nicepe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