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기북부경찰, 추석 가정폭력 막는다…위기 가정 전수조사

송고시간2021-09-15 10:39

beta

경기북부지방경찰청은 추석 연휴 기간 증가하는 가정폭력 신고에 대비해 전수조사 등 선제적 대응 방안을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

경찰은 우선 오는 17일까지 관내 가정폭력 재발 우려가 있는 1천36가정에 대해 전수조사를 실시, 재발우려·상습성·흉기 소지·알코올 중독 여부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위기 가정을 선정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모든 가정 폭력 신고에 대해 익일 전수합동조사를 실시, 촘촘한 피해자 보호·지원에 힘쓰겠다"면서 "유관기관과도 긴밀히 협업해 평온한 추석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지난해 추석연휴 가정폭력 112신고 평시 대비 40% 증가

(의정부=연합뉴스) 권숙희 기자 = 경기북부지방경찰청은 추석 연휴 기간 증가하는 가정폭력 신고에 대비해 전수조사 등 선제적 대응 방안을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

경찰은 우선 오는 17일까지 관내 가정폭력 재발 우려가 있는 1천36가정에 대해 전수조사를 실시, 재발우려·상습성·흉기 소지·알코올 중독 여부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위기 가정을 선정할 예정이다.

위기가정으로 분류되면 112신고 시 적극적으로 사건 처리를 하며, 여성긴급전화(☎1336)나 다문화가족지원센터 등과 동행해 방문 점검도 할 계획이다.

또 다문화 가정의 신고에 신속하고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13개 언어로 제작된 '다국어 위험성 조사표'를 활용하고, 다문화가족지원센터와 협업해 사후 모니터링 등 피해자 보호·지원에 나설 방침이다.

모니터링 결과 관내 다문화 가정 중 가정폭력 재발이 우려되는 가정은 28곳으로 확인됐다.

또 통역이 필요한 상황에서는 다누리콜센터(☎1577-1366), 외국인종합안내소(☎1661-2025), bbb코리아(☎1588-5644) 등과 연계해 차질 없이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지난해 경기북부지역에서는 추석 연휴 기간 가정폭력 관련 112 신고가 평시와 비교해 약 40%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해 하루 평균 가정폭력 관련 신고는 44.6건으로 집계됐으나, 추석 연휴기간에는 하루 평균 62.8건으로 늘었다.

경찰 관계자는 "모든 가정 폭력 신고에 대해 익일 전수합동조사를 실시, 촘촘한 피해자 보호·지원에 힘쓰겠다"면서 "유관기관과도 긴밀히 협업해 평온한 추석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경기북부지방경찰청 경기북부경찰청
경기북부지방경찰청 경기북부경찰청

[연합뉴스TV 제공]

suk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