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추석 연휴에 민요, 강강술래, 동요를…국악원 '한가위만 같아라'

송고시간2021-09-15 09:34

beta

국립국악원은 추석 연휴인 오는 21~22일 오후 3시 서초구 국악원 예악당에서 '한가위만 같아라'를 선보인다고 15일 밝혔다.

정악단은 풍요를 기원하는 전통음악 '경풍년'을, 민속악단은 모내기 소리와 김매기 소리 등 민요 연곡을, 무용단은 강강술래를, 창작악단은 국악관현악 등을 연주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추석 연휴에 민요, 강강술래, 동요를…국악원 '한가위만 같아라' - 1

(서울=연합뉴스) 성도현 기자 = 국립국악원은 추석 연휴인 오는 21~22일 오후 3시 서초구 국악원 예악당에서 '한가위만 같아라'를 선보인다고 15일 밝혔다.

정악단은 풍요를 기원하는 전통음악 '경풍년'을, 민속악단은 모내기 소리와 김매기 소리 등 민요 연곡을, 무용단은 강강술래를, 창작악단은 국악관현악 등을 연주한다.

특히 브릴란떼 어린이 합창단은 창작악단과 함께 창작국악동요 메들리를 선보인다. 김소영의 '한가위', 박찬규의 '숨바꼭질', 이한빛의 '에헤라디야', 김드리의 '보름달 축제' 등이다.

사회는 박은영 아나운서가 맡는다.

관람료는 전석 1만 원.

raphae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