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홍남기 "풍선효과 차단 등 대출 관리 추가대책 적극 발굴"

송고시간2021-09-15 08:14

beta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5일 가계대출과 관련해 "정부는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강화 등 이미 발표한 대책을 강력히 추진하면서 필요시 비(非)은행권으로의 풍선효과 차단 등 추가 대책도 적극적으로 발굴해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를 열고 '부동산 관련 유동성 점검 및 향후 대응방향' 안건을 논의하며 이렇게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다만 실수요 전세대출 영향은 최소화"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에서 발언하는 홍남기 부총리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에서 발언하는 홍남기 부총리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30차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를 주재하며 발언하고 있다. 2021.9.15 kimsdoo@yna.co.kr

(세종=연합뉴스) 차지연 기자 =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5일 가계대출과 관련해 "정부는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강화 등 이미 발표한 대책을 강력히 추진하면서 필요시 비(非)은행권으로의 풍선효과 차단 등 추가 대책도 적극적으로 발굴해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를 열고 '부동산 관련 유동성 점검 및 향후 대응방향' 안건을 논의하며 이렇게 말했다.

그는 "다만 그 과정에서 실수요 전세대출에 대한 영향은 최소화되도록 관리하겠다"고 덧붙였다.

그는 "8월 중 가계대출은 8조5천억원 증가해 전월(15조3천억원) 대비 증가 폭이 축소됐으나 코로나19 이전에 비해선 여전히 높은 수준"이라고 진단했다.

이어 "앞으로도 대출 동향을 면밀히 모니터링해 대출 증가세가 안정화될 때까지 보다 촘촘한 관리를 해나갈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대출자 단위 DSR 규제 강화, 금융기관별 가계대출 목표 준수 점검, 신용대출 한도 축소 등 가계대출 대책을 변경 없이 추진하겠다는 의미다.

charg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