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케이뱅크, 신용대출·마통 '연소득 이내'로 제한 방침

송고시간2021-09-13 13:30

beta

인터넷전문은행 케이뱅크가 신용대출과 마이너스통장 대출을 '연소득 이내'로 제한하기로 하고 도입 시기를 검토 중이다.

케이뱅크는 13일 "신용대출과 마이너스통장 대출 한도를 '연소득 이내'로 제한하는 방안을 도입하기로 확정했으나, 적용 시기는 아직 내부 협의 중"이라고 밝혔다.

케이뱅크는 이같은 상품 자체 한도는 그대로 유지하면서 '연소득 이내' 제한만 도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적용 시기는 미정"…신용대출 2억5천만원·마통 1억5천만원 한도는 유지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기자 = 인터넷전문은행 케이뱅크가 신용대출과 마이너스통장 대출을 '연소득 이내'로 제한하기로 하고 도입 시기를 검토 중이다.

케이뱅크는 13일 "신용대출과 마이너스통장 대출 한도를 '연소득 이내'로 제한하는 방안을 도입하기로 확정했으나, 적용 시기는 아직 내부 협의 중"이라고 밝혔다.

현재 케이뱅크의 신용대출 최대 한도는 2억5천만원, 마이너스통장 대출 최대 한도는 1억5천만원이다.

케이뱅크는 이같은 상품 자체 한도는 그대로 유지하면서 '연소득 이내' 제한만 도입했다.

케이뱅크가 주요 시중은행 가운데 사실상 가장 높은 수준의 신용대출, 마이너스통장 대출 한도를 유지할 수 있는 까닭은 1년 넘게 대출이 전면 중단됐다가 작년 7월에서야 대출 영업이 재개된 점이 감안됐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앞서 다른 시중은행들은 금융당국의 대출 규제 강화 기조에 발맞춰 신용대출과 마이너스통장 대출의 최대 한도를 줄줄이 축소했다.

KB국민·신한·하나·우리·NH농협 등 5대 시중은행의 신용대출 한도는 '연소득 100% 이내'로 줄어들었으며, KB국민·신한·하나·우리 등 4대 은행의 마이너스통장 대출 한도는 5천만원으로 축소됐다. NH농협은행만 연소득 이내에서 최대 1억원까지 마이너스통장을 이용할 수 있다.

다른 인터넷전문은행 카카오뱅크[323410]의 경우 신용대출 최대 한도는 5천만원, 마이너스통장 대출 최대 한도는 3천만원이다.

케이뱅크 사옥
케이뱅크 사옥

[케이뱅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yjkim8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