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호주 국방장관회담…국방·방산협력 논의

송고시간2021-09-13 11:54

beta

서욱 국방부 장관은 13일 한-호주 외교·국방(2+2) 장관회의 참석을 위해 방한한 피터 더튼 호주 국방장관과 만나 양국 국방·방산협력 발전 방안을 논의했다.

양측은 이날 오전 서울 용산 국방부 청사에서 열린 한-호주 국방장관회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에서도 양국 간 국방 협력이 지속해서 발전한 것을 높이 평가했다.

두 장관은 이날 오후 서울 종로구 도렴동 외교부 청사에서 열리는 한-호주 2+2 장관회의에 참석한 뒤 공동 기자회견을 할 예정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한국 공군, 내년 호주 주관 인태지역 연합훈련 참가

의장행사 참석한 한-호주 국방장관
의장행사 참석한 한-호주 국방장관

(서울=연합뉴스) 서욱 국방부 장관이 13일 제5차 한-호주 외교·국방(2+2) 장관회의 참석을 위해 방한한 피터 더튼 호주 국방장관과 회담에 앞서 약식 의장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2021.9.13
[국방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기자 = 서욱 국방부 장관은 13일 한-호주 외교·국방(2+2) 장관회의 참석을 위해 방한한 피터 더튼 호주 국방장관과 만나 양국 국방·방산협력 발전 방안을 논의했다.

양측은 이날 오전 서울 용산 국방부 청사에서 열린 한-호주 국방장관회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에서도 양국 간 국방 협력이 지속해서 발전한 것을 높이 평가했다.

특히 양자·다자간 연합훈련을 통한 양국군 간 상호운용성 제고 노력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했다고 국방부는 전했다.

한국 해군은 최근 호주와 미국 인도태평양사령부가 공동으로 개최한 탈리스만 세이버(Talisman Sabre) 연합훈련에 처음으로 참가했다.

내년에는 호주가 주관하는 인도태평양 지역 공군 간 연합훈련인 피치 블랙(Pitch Black) 훈련에 한국 공군이 최초로 참가할 예정이다.

양측은 또 논의가 진행 중인 방산 현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고, 미래지향적인 새로운 제도적 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논의를 개시하기로 했다.

서 장관은 특히 협의 중인 방산 현안에서 구체적인 진전이 이뤄져 양국 간 방산협력이 상호호혜적인 방향으로 더욱 확대되기를 희망했다고 국방부는 덧붙였다.

두 장관은 이날 오후 서울 종로구 도렴동 외교부 청사에서 열리는 한-호주 2+2 장관회의에 참석한 뒤 공동 기자회견을 할 예정이다.

호주 국방장관과 기념촬영 하는 서욱 장관
호주 국방장관과 기념촬영 하는 서욱 장관

(서울=연합뉴스) 서욱 국방부 장관이 13일 제5차 한-호주 외교·국방(2+2) 장관회의 참석을 위해 방한한 피터 더튼 호주 국방장관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1.9.13
[국방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hyunmin6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