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野정보위원 "박지원 즉각 해임해야"…정보위 소집 요구

송고시간2021-09-13 10:49

beta

국회 정보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의원들은 13일 '고발 사주' 의혹 사건에 대한 박지원 국가정보원장의 개입 의혹을 제기하며 박 원장 해임과 국회 정보위 소집을 요구했다.

하태경·김기현·조태용·신원식 의원은 이날 공동 성명서에서 "최근 야당의 유력한 대선 후보를 겨냥한 각종 의혹을 폭로한 조모(조성은) 씨와 박지원 원장이 폭로 전후에도 연락과 만남을 취한 것으로 밝혀졌다"며 이같이 밝혔다.

"박 원장은 당장 국민들에게 조 씨를 왜 만났는지, 무슨 이야기를 나눴는지 소상히 밝혀야 한다"며 "박 원장의 정치 공작을 통한 대선 개입 의혹에 대한 진상 조사를 위해 즉각 국회 정보위를 소집해야 한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박지원 국정원장 사퇴와 정보위 소집 등 요구하는 국민의힘 정보위원들
박지원 국정원장 사퇴와 정보위 소집 등 요구하는 국민의힘 정보위원들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하태경 의원 등 국민의힘 소속 국회 정보위원들이 13일 국회 소통관에서 '윤석열 고발사주 의혹'에 대해 박지원 국정원장의 정치개입 사건이라고 주장하며 박 원장 사퇴와 정보위 소집 등을 요구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기자 = 국회 정보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의원들은 13일 '고발 사주' 의혹 사건에 대한 박지원 국가정보원장의 개입 의혹을 제기하며 박 원장 해임과 국회 정보위 소집을 요구했다.

하태경·김기현·조태용·신원식 의원은 이날 공동 성명서에서 "최근 야당의 유력한 대선 후보를 겨냥한 각종 의혹을 폭로한 조모(조성은) 씨와 박지원 원장이 폭로 전후에도 연락과 만남을 취한 것으로 밝혀졌다"며 이같이 밝혔다.

특히 조 씨가 전날 언론 인터뷰에서 최초 보도 시점에 대해 '우리 원장님이나 제가 원했던 날짜나 상의했던 날짜가 아니다'로 발언한 것을 두고 "박 원장이 이 사건에 깊숙이 개입돼 있음을 확인했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박 원장의 국내 정치 개입 의혹은 처음이 아니다"라며 "지난 부산시장 보궐선거 과정에서 여당에만 유리한 사찰 정보를 선택적으로 공개해 유력한 야당 시장 후보를 흠집 내려 했다"고 비판했다.

이어 "박 원장이 있는 한 국민들은 내년 대선이 공정하게 치러질 것이라고 믿지 않을 것"이라며 "문재인 대통령은 박 원장을 즉각 사임시켜야 한다"고 촉구했다.

또 "박 원장은 당장 국민들에게 조 씨를 왜 만났는지, 무슨 이야기를 나눴는지 소상히 밝혀야 한다"며 "박 원장의 정치 공작을 통한 대선 개입 의혹에 대한 진상 조사를 위해 즉각 국회 정보위를 소집해야 한다"고 밝혔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wcYBbHllgh0

yum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