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안철수 "표팔리즘 도박판에 타짜 이재명이 '받고 더' 베팅"

송고시간2021-09-12 13:47

beta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는 12일 "국민 세금을 판돈 삼아 벌이는 '표팔리즘' 도박판에서 '타짜 이재명 지사'가 '받고 더' 베팅에 나섰다"고 비판했다.

안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엿장수 정부'가 재난지원금 지급 대상을 88%에서 90%로 늘리고, 이 지사는 재난지원금 100% 지급을 주장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안 대표는 이날 서울 서초구 양재동의 한 호프집에서 전국자영업자비상대책위와 현장 간담회를 열고 정부의 재난지원금 방침과 방역 정책을 비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자영업자 비대위 간담회…"재난지원금, 자영업자에 집중돼야"

자영업자 비대위 회원 간담회 참석한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자영업자 비대위 회원 간담회 참석한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서울=연합뉴스)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12일 서울 서초구 양재동 한 호프집에서 코로나19 대응 전국자영업자비상대책위원회 회원들과 현장 간담회를 하고 있다. 2021.9.12 [국회사진기자단]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기자 =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는 12일 "국민 세금을 판돈 삼아 벌이는 '표팔리즘' 도박판에서 '타짜 이재명 지사'가 '받고 더' 베팅에 나섰다"고 비판했다.

안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엿장수 정부'가 재난지원금 지급 대상을 88%에서 90%로 늘리고, 이 지사는 재난지원금 100% 지급을 주장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또 "이 지사는 재난지원금 100% 논란에 다시 불 질러서 자신의 기본소득 공약을 합리화하려는 도화선으로 삼으려는 모양"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번에 재난지원금 지급 대상이 아니라는 통고를 받은 분들이 놀란 이유는 '좋은 일자리'만 갖고 있어도 중산층이 아니라 상위층으로 분류된다는 사실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엉터리 경제이론인 소득주도성장으로 일자리가 사라져 중산층이 무너지고, 부동산값 폭등으로 소득이 높아도 내 집이 없으면 졸지에 '벼락 거지'가 된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 1992년 미 대선 당시 빌 클린턴 민주당 후보의 '바보야, 문제는 경제야' 슬로건에 빗대 "바보야, 문제는 중산층 붕괴야"라고 언급했다.

안 대표는 이날 서울 서초구 양재동의 한 호프집에서 전국자영업자비상대책위와 현장 간담회를 열고 정부의 재난지원금 방침과 방역 정책을 비판했다.

그는 "재난지원금은 100% 국민에게 주는 것이 아니라, 집중적으로 고통 받는 자영업자분들에게 지원해야 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방역 자체도 정부 주도 방역이 아닌 국민 참여형 방역으로 바꾸고, 사회적 거리두기 기준을 과학적 기준으로 바꿔야 한다"고 강조했다.

비대위 측은 정부와 정치권이 방역 기준을 개선해야 하고, 손실보상 논의에 이해 당사자들이 포함돼야 한다는 의견을 밝혔다.

한편 안 대표는 오는 13일부터 매주 월∼금요일 저녁 8시마다 20여분 안팎 분량으로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안철수 라이브' 방송을 진행할 예정이다.

그는 "전문성 있는 정책 대안부터 실시간 질의응답까지 인간미 넘치는 솔직담백한 대화"를 하겠다고 예고했다.

yumi@yna.co.kr

자영업자 비대위 회원 간담회 참석한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자영업자 비대위 회원 간담회 참석한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서울=연합뉴스)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12일 서울 서초구 양재동 한 호프집에서 코로나19 대응 전국자영업자비상대책위원회 회원들과 현장 간담회를 하고 있다. 2021.9.12 [국회사진기자단] je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