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주말극장가] 관객 수 감소에 '샹치'도 주춤

송고시간2021-09-10 08:53

beta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수그러들지 않는 가운데 극장을 찾는 관객 수가 줄면서 마블 신작의 흥행세도 주춤하고 있다.

10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첫 아시안 히어로를 내세운 마블의 블록버스터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은 지난 1일 개봉 이후 일일 박스오피스 1위를 유지하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한미희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수그러들지 않는 가운데 극장을 찾는 관객 수가 줄면서 마블 신작의 흥행세도 주춤하고 있다.

영화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
영화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10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첫 아시안 히어로를 내세운 마블의 블록버스터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은 지난 1일 개봉 이후 일일 박스오피스 1위를 유지하고 있다.

지난 주말까지 하루 관객 20만명대를 지켰으나 이후 평일에는 3만명대까지 떨어졌다. 전날까지 누적 관객 수는 92만9천여명이다.

류승완 감독의 '모가디슈'는 뒤이어 개봉한 '인질'과 '싱크홀'에 앞자리를 내줬다가 다시 '싱크홀'과 '인질'을 차례로 제치고 2위로 올라섰다. 7월 28일 개봉 이후 누적 관객은 330만명을 넘어섰다.

4K UHD 버전으로 전날 재개봉한 신카이 마코토 감독의 애니메이션 '너의 이름은'과 '날씨의 아이'가 각각 4위와 7위를 차지했다.

새로 개봉한 신작 중에는 여성 킬러들의 액션 영화 '건파우더 밀크셰이크'와 부산국제영화제 수상작 '좋은 사람'이 10위권에 진입했다.

이날 오전 실시간 예매율은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이 26.8%로 선두다. 다음 주 개봉을 앞둔 한국 영화 '기적'과 '보이스'가 13.8%, 11.6%로 뒤를 잇고 있다.

mih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