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로나 다문화 정책은 어떻게'…연합뉴스 다문화포럼 오늘 개막

송고시간2021-09-10 08:01

beta

국가기간뉴스통신사 연합뉴스는 10일 오후 2시 서울 종로구 연합뉴스 사옥 17층 연우홀에서 '코로나19 시대 : 정부와 지자체 다문화가정 지원 성과와 한계·개선방안'을 주제로 '2021 연합뉴스 다문화 포럼'을 개최한다.

여성가족부·한국건강가정진흥원이 후원한 포럼은 장기화하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속에서 다문화가정 정책의 문제점을 짚고, 관련 지원 프로그램의 실태를 점검해 개선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강복정 한국건강가정진흥원 연구위원과 장익현 한신대 교수가 '정부와 지자체의 다문화가족지원 성과와 시사점'을 주제로 발표에 나선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사회적 거리두기 정책 발맞춰 참석인원 최소화하고 온라인 생중계

(서울=연합뉴스) 이상서 기자 = 국가기간뉴스통신사 연합뉴스는 10일 오후 2시 서울 종로구 연합뉴스 사옥 17층 연우홀에서 '코로나19 시대 : 정부와 지자체 다문화가정 지원 성과와 한계·개선방안'을 주제로 '2021 연합뉴스 다문화 포럼'을 개최한다.

지난해 열린 연합뉴스 다문화포럼
지난해 열린 연합뉴스 다문화포럼

[연합뉴스 자료사진]

여성가족부·한국건강가정진흥원이 후원한 포럼은 장기화하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속에서 다문화가정 정책의 문제점을 짚고, 관련 지원 프로그램의 실태를 점검해 개선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코로나19 확산 방지 차원에서 일반 참관객 없이 참석 인원을 최소화하고, 유튜브로 생중계한다.

조성부 연합뉴스 사장이 개회사를, 정영애 여가부 장관과 이자스민 한·필헤리티지문화교육협회 대표가 축사를 맡는다.

강복정 한국건강가정진흥원 연구위원과 장익현 한신대 교수가 '정부와 지자체의 다문화가족지원 성과와 시사점'을 주제로 발표에 나선다.

김옥녀 숙명여대 정책대학원 교수가 사회를 맡아 진행할 토론에는 김태환 한국이민정책학회장, 김대선 원다문화센터 원장, 김문강 전북도청 국제협력과 다문화지원팀장, 주바이도바 롤라 난민전문통역인 등이 참여해 '비대면 교육의 일상화-교육 격차와 이주민 혐오 감성 증대' 등을 주제로 논의한다.

다문화 가정 자녀가 우리 사회 구성원으로 자리 잡도록 돕자는 취지의 장학금 수여식도 진행된다. 사회적 거리두기 차원에서 대표 1명만 참석한다.

홈페이지(www.yna.co.kr/2021-site/multicultural)에서 관련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2013년 시작한 포럼은 다문화 구성원의 자립 방안과 차별 인식 개선 교육 등을 주제로 우리 사회의 통합 발전 방안을 모색해왔다.

shlamaze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