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여자축구 최강 현대제철, 상무에 3-1 승리…우승까지 '1승'

송고시간2021-09-06 20:52

beta

여자실업축구 WK리그 인천 현대제철이 1승만 더 거두면 2021시즌 정규리그 우승을 차지한다.

현대제철은 6일 인천 남동구장에서 열린 한화생명 2021 WK리그 정규리그 19라운드 홈 경기에서 보은 상무에 3-1로 이겼다.

정규리그 종료까지 2경기를 남겨놓은 가운데, 통합 9연패에 도전하는 현대제철은 남은 2경기에서 1승만 추가하면 올 시즌 정규리그 우승을 확정하고, 챔피언결정전에 직행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WK리그
WK리그

[WK리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여자실업축구 WK리그 인천 현대제철이 1승만 더 거두면 2021시즌 정규리그 우승을 차지한다.

현대제철은 6일 인천 남동구장에서 열린 한화생명 2021 WK리그 정규리그 19라운드 홈 경기에서 보은 상무에 3-1로 이겼다.

승점 49점(16승 1무 2패)을 쌓은 현대제철은 선두 자리를 굳게 지키며 이날 수원도시공사에 이긴 2위(승점 45·14승 3무 2패) 경주 한수원과 격차를 승점 4로 유지했다.

정규리그 종료까지 2경기를 남겨놓은 가운데, 통합 9연패에 도전하는 현대제철은 남은 2경기에서 1승만 추가하면 올 시즌 정규리그 우승을 확정하고, 챔피언결정전에 직행한다.

마지막 21라운드에서는 현대제철과 한수원의 맞대결이 펼쳐진다.

이날 전반 38분 이영주의 득점으로 앞서나간 현대제철은 후반 3분 최다경에게 동점골을 내줬으나, 후반전 15분부터 3분간 손화연과 최유리가 연속골을 터뜨려 완승을 거뒀다.

경주 황성3구장에서는 홈팀 한수원이 수원도시공사를 4-1로 제압했다.

전반 2분만에 나히의 선제골로 앞서나간 한수원은 후반전 김상은, 김혜영의 연속골에 종료 직전 나온 최소미의 자책골까지 얹어 대승을 했다.

◇ 6일 전적

경주 한수원 4(1-0 3-1)1 수원도시공사

△ 득점 = 나히(전2분) 김상은(후19분) 김혜영(후34분·이상 한수원) 송재은(후12분) 최소미(후48분 자책골·이상 수원도시공사)

창녕WFC 3(1-0 2-1)1 서울시청

△ 득점 = 기류 나나세(전13분) 최지나(후27분·이상 창녕WFC) 김은솔(후4분 자책골) 허지연(후46분·이상 서울시청)

인천 현대제철 3(1-0 2-1)1 보은 상무

△ 득점 = 이영주(전38분) 손화연(후15분) 최유리(후17분·이상 현대제철) 최다경(후3분·상무)

화천 KSPO 3(1-1 2-0)1 세종스포츠토토

△ 득점 = 페헤르(전21분) 이정은(후42분·이상 KSPO) 김성미(전46분) 이아인(후40분 자책골·이상 스포츠토토)

ah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