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중 국영회사들, 디디추싱 지분 투자 검토…의결권 확보추진"

송고시간2021-09-05 00:36

국영기업들이 베이징시에 제안…디디추싱 美상장 강행후 중국서 규제 압박

중국 베이징의 디디추싱 본사
중국 베이징의 디디추싱 본사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뉴욕=연합뉴스) 강건택 특파원 = 중국의 국영기업들이 '중국판 우버'로 불리는 디디추싱의 지분 확보를 추진하고 있다고 블룸버그통신과 월스트리트저널(WSJ)이 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베이징 시당국은 국영기업들로 구성된 컨소시엄이 디디추싱에 투자하는 계획을 제안해 이를 조율하고 있다.

투자가 성사되면 중국의 국영기업들이 세계 최대 차량호출 서비스업체인 디디추싱에 대한 통제권을 갖는다고 이 사안을 잘 아는 소식통들이 밝혔다.

컨소시엄은 디디추싱 이사회에서 한 개의 의석을 확보하고 거부권을 행사할 수 있는 정도의 지분을 인수하는 방안을 검토한다고 블룸버그통신이 전했다.

또 다른 소식통은 이들 국영 투자자가 디디추싱에서 의결권 확보를 추진하고 있다고 WSJ에 말했다.

이를 통해 중국 정부가 디디추싱의 데이터와 중요한 의사 결정에 관해 상당한 영향력을 행사할 수 있을 것이라는 전망이다.

컨소시엄에는 베이징시 산하 기업이 소유한 디디추싱의 '라이벌' 베이징 서우치도 참여한다. 1억명 이상의 사용자를 거느린 서우치는 이번 투자가 성사되면 디디추싱과 차량호출 서비스를 공동 운영하는 방안도 검토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국영기업들의 디디추싱 지분 확보 추진은 이 회사가 지난 6월 말 뉴욕증권거래소 상장을 강행한 후 중국 정부당국의 강도 높은 규제 압박을 받는 가운데 나왔다.

중국 국가 인터넷 정보협회와 공안부, 국가안전부 등 7개 국가 기관은 디디추싱에 대한 인터넷 안보 심사에 착수하고, 중국 내 앱스토어에서 이 회사 앱을 퇴출한 바 있다.

기업공개(IPO)를 통해 44억달러(약 5조원)를 조달한 디디추싱은 한때 주가가 18달러를 넘었다가 전날 종가 기준 9.06달러로 급락한 상태다.

firstcir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