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日스가, 당 총재 선거 입후보 포기…1년만에 총리 사임할듯(종합)

송고시간2021-09-03 12:49

beta

일본 집권 자민당 총재인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총리가 오는 29일 예정된 총재 선거에 입후보하지 않기로 했다.

NHK에 따르면 스가 총리는 3일 오전 열린 자민당 임시 임원 회의에서 이번 총재 선거에 나서지 않겠다는 뜻을 밝혔다.

스가 총리는 이달 말 총재 임기 만료에 맞춰 취임 1년 만에 총리직에서 물러나게 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이달 말까지 "임기 완수"…오는 29일 총재 선거는 예정대로

지지율 하락 속 분위기 반전용 당 간부진 인사 무산 영향인 듯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도쿄=연합뉴스) 박세진 특파원 = 일본 집권 자민당 총재인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총리가 오는 29일 예정된 총재 선거에 입후보하지 않기로 했다.

NHK에 따르면 스가 총리는 3일 오전 열린 자민당 임시 임원 회의에서 이번 총재 선거에 나서지 않겠다는 뜻을 밝혔다.

이에 따라 스가 총리는 이달 말 총재 임기 만료에 맞춰 취임 1년 만에 총리직에서 물러나게 됐다.

스가 총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에 전념하겠다"며 총재 선거 불출마 동기를 설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그러나 남은 임기를 마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스가 총리는 지병을 이유로 자민당 총재 임기를 1년 남겨 놓고 작년 9월 물러난 아베 신조(安倍晋三) 전 총리 뒤를 이어 자민당 총재로 선출된 뒤 총리가 됐다.

코로나19 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는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총리.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코로나19 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는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총리.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의원내각제를 채택하고 있는 일본은 국회의원이 행정수반인 총리(내각총리대신)를 뽑아 다수당(현재 자민당) 총재가 총리를 맡게 된다.

스가 총리의 현 자민당 총재 임기는 오는 30일까지이고, 4년인 현 중의원 임기는 올 10월 21일 만료된다.

소속 국회의원과 당원이 참여해 새 자민당 총재를 뽑는 선거일은 오는 29일로 잡혔고, 중의원 임기 만료에 따른 총선일은 유동적이지만 10월 17일이 유력한 상황이다.

자민당은 스가 총리의 불출마 선언 후에 총재 선거를 예정대로 치른다고 밝혔다.

스가 총리는 전날 니카이 도시히로(二階俊博) 당 간사장에게 이번 총재 선거에 출마하겠다는 뜻을 전달하는 등 자민당 총재 재선을 통한 연임 의지를 강하게 보였다.

스가 요시히데 자민당 총재가 작년 9월 15일 새로 임명한 당 4역 간부진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왼쪽부터 야마구치 다이메이 선거대책위원장, 사토 쓰토무 총무회장, 스가 총재, 니카이 도시히로 간사장, 시모무라 하쿠분 정무조사회장.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스가 요시히데 자민당 총재가 작년 9월 15일 새로 임명한 당 4역 간부진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왼쪽부터 야마구치 다이메이 선거대책위원장, 사토 쓰토무 총무회장, 스가 총재, 니카이 도시히로 간사장, 시모무라 하쿠분 정무조사회장.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그가 총리직에 계속 눌러앉으려면 자민당 총재 선거에서 재선 문턱을 넘은 뒤 중의원(하원)을 새롭게 구성하기 위한 총선을 승리로 이끌어 자민당의 다수당 지위를 지켜내야 했다.

하지만 첫 번째 관문인 자민당 총재 선거를 앞두고 현 지도부 체제로는 다가오는 총선에서 이기기 어렵다는 분위기가 확산하면서 자민당 내부에서 스가를 배척하려는 움직임이 강해졌다.

중의원 8선인 스가 총리가 지역구를 두고 있는 정치적 텃밭인 가나가와(神奈川)현의 도이 류스케(土井隆典) 자민당 지구당 간사장이 2일 당 총재 선거에서 스가 재선을 위한 선거운동을 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히기도 했다.

일각에선 스가 총리가 난국 돌파용으로 추진한 당 간부진 쇄신 인사와 부분 개각을 단행하기 어려운 상황을 맞아 사퇴에 이른 것이라는 얘기도 나오고 있다.

이 인사를 두고 자민당 내부에서 총재 선거와 총선을 앞둔 시점에서의 땜질식 인사가 스가 정권 연명만을 위한 미봉책이라는 비판의 목소리가 커지는 상황이었다.

교도통신은 총리 관저 관계자를 인용해 6일 예정했던 당 임원 인사가 막힌 것이 총재 선거 불출마의 배경이라고 전했다.

[그래픽] 日총리 스가, 총재 선거 불출마 선언
[그래픽] 日총리 스가, 총재 선거 불출마 선언

(서울=연합뉴스) 김영은 기자 = 0eun@yna.co.kr
트위터 @yonhap_graphics 페이스북 tuney.kr/LeYN1

parksj@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y_LSQoLe7J8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