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준석, 尹 고발사주 의혹에 "당무감사서 파악할 것"

송고시간2021-09-03 11:09

beta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3일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고발사주 의혹'과 관련해 "당무감사를 진행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클럽 초청 토론회에서 "그 시작점을 만들기 위해 구체적인 언론보도가 나오는 것이 좋겠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문제의 문건이 작년 4월 총선 당시 송파갑 후보였던 김웅 의원에게 전달됐다는 의혹에 대해선 "김 의원 본인이 문건을 이첩받았는지 불확실하게 답변하고 있다. 그런 부분도 당무감사를 통해서 파악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후보개입 있었다면 굉장히 심각…현재 사실관계론 단언 어려워"

관훈토론회에서 발언하는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관훈토론회에서 발언하는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서울=연합뉴스)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운데)가 3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토론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3일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고발사주 의혹'과 관련해 "당무감사를 진행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클럽 초청 토론회에서 "그 시작점을 만들기 위해 구체적인 언론보도가 나오는 것이 좋겠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문제의 문건이 작년 4월 총선 당시 송파갑 후보였던 김웅 의원에게 전달됐다는 의혹에 대해선 "김 의원 본인이 문건을 이첩받았는지 불확실하게 답변하고 있다. 그런 부분도 당무감사를 통해서 파악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했다.

이 대표는 "당 법률지원단에 계신 분들도 이 사건을 기억하지 못한다"며 "그 부분을 더 엄격하게 당무감사에서 밝혀나가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 대표는 "우리 당 (대선 경선) 후보의 개입이 있었다면 굉장히 심각한 문제라는 데에 동의한다"면서도 "지금까지 드러난 사실관계만으로는 여러 가지를 단언하기 어렵다"고 했다.

이어 "당내 갈등이 불거지면서 이런 사안에 대처할 수 있는 '대선검증단' 설치가 지연되게 된 것을 아주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지도부에서는 지금이라도 이런 문제에 대응할 수 있는 검증단을 구성할지 빠르게 고민하겠다"고 했다.

검증단이 가동하면 윤석열 전 검찰총장 측과 갈등이 불거질 수 있다는 지적에 대해서는 "검증단은 후보를 보호하고 오해를 풀어내는 것이 그 기능"이라며 "법리적인 문제나 사실관계에 대해 신뢰할 수 있는 당 기구에서 논의하는 것을 앞으로의 (당의 대처) 방식으로 삼아야 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이 대표는 "선거에서 이런 문제를 깔끔하게 정리해야 한다는 취지로, 김오수 검찰총장께서도 감찰을 진행할 게 있으면 빠르고, 정확하게 진행해주셨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np9LpJWaHzM

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