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美흑인여성 감독 첫 박스오피스 1위…'캔디맨' 니아 다코스타

송고시간2021-09-01 08:52

beta

미국의 신예 감독 니아 다코스타(31)가 흑인 여성 감독 가운데 처음으로 북미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공포영화 '캔디맨'을 연출한 다코스타 감독은 이 영화를 박스오피스 정상에 올려놓으며 새 기록을 세웠다고 31일(현지시간) 워싱턴포스트(WP) 등이 보도했다.

박스오피스 집계 사이트 모조에 따르면 지난 27일 극장에 첫선을 보인 '캔디맨'은 개봉 첫 주말 2천200만 달러(255억 원) 티켓 매출을 올렸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두 번째 작품으로 영예…조던 필 각본 더해지며 흥행몰이

공포영화 '캔디맨' 감독 니아 다코스타
공포영화 '캔디맨' 감독 니아 다코스타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미국의 신예 감독 니아 다코스타(31)가 흑인 여성 감독 가운데 처음으로 북미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공포영화 '캔디맨'을 연출한 다코스타 감독은 이 영화를 박스오피스 정상에 올려놓으며 새 기록을 세웠다고 31일(현지시간) 워싱턴포스트(WP) 등이 보도했다.

박스오피스 집계 사이트 모조에 따르면 지난 27일 극장에 첫선을 보인 '캔디맨'은 개봉 첫 주말 2천200만 달러(255억 원) 티켓 매출을 올렸다.

CNN 방송은 "다코스타가 여성 흑인 감독 중 첫 번째로 박스오피스 1위로 데뷔하면서 역사를 만들었다"고 전했다.

다코스타는 뉴욕 대학교 티쉬예술학교에서 영화감독의 꿈을 키웠고 2018년 '리틀 우즈'로 장편 영화에 데뷔했다. '캔디맨'은 두 번째 작품이다.

그는 내년 하반기 개봉하는 마블 스튜디오의 히어로 영화 '더 마블스' 감독도 맡았다. '더 마블스'는 2019년 작품 '캡틴 마블'의 후속편이다.

북미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한 '캔디맨'은 1992년 개봉한 동명 영화의 속편 격이다.

인종차별 문제를 도시 괴담 장르에 녹여낸 이 영화는 백인 여성과 사랑에 빠졌다는 이유로 살해된 흑인의 이야기를 소재로 하고 있다.

공포 영화의 흥행 보증 수표로 평가받는 조던 필 감독이 이 영화의 각본과 제작에 참여했다.

jamin7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