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배현진, '가짜수산업자' 사진등장에 "사기꾼 내가 잡은 것"

송고시간2021-08-29 15:41

beta

국민의힘 배현진 최고위원이 지난 28일 SBS '그것이 알고 싶다'에 가짜 수산업자 김모(43·구속)씨와 찍은 사진이 나온 것을 두고 "제가 잡았어요. 오징어 사기꾼(가짜 수산업자)"이라며 연루설을 부인했다.

배 최고위원은 29일 페이스북을 통해 해당 사진이 2019년, 김 씨가 홍준표 의원의 유튜브 채널인 '홍카콜라'의 사무실에 들렀을 때 찍힌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배 최고위원은 "홍카콜라 사무실에는 언제나 방문자가 줄을 이었지만, 오징어(가짜 수산업자)는 단숨에도 의심할 만한 충분히 엉성하고 촌스러운 사기꾼이었다"며 "'그것이 알고 싶다'는 앞뒤 말을 잘라 시청자들이 헷갈리게 하지 말라"고 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엉성하고 촌스러워…홍준표에 다시 만나지말라고 경고"

국민의힘 배현진 최고위원이 1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국민의힘 배현진 최고위원이 1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박경준 기자 = 국민의힘 배현진 최고위원이 지난 28일 SBS '그것이 알고 싶다'에 가짜 수산업자 김모(43·구속)씨와 찍은 사진이 나온 것을 두고 "제가 잡았어요. 오징어 사기꾼(가짜 수산업자)"이라며 연루설을 부인했다.

배 최고위원은 29일 페이스북을 통해 해당 사진이 2019년, 김 씨가 홍준표 의원의 유튜브 채널인 '홍카콜라'의 사무실에 들렀을 때 찍힌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배 최고위원은 "사진이야 늘상 요청받으면 찍어드리고 있지만, 누가 봐도, 스쳐서만 봐도 이상한 방문자였다"고 말했다.

이어 "슈퍼카, 배 수십 척, 수천만 원 시계 등을 언급하면서 홍 의원에게 한껏 자랑을 하길래 그 자의 명함상 주소를 구글맵 등으로 확인해보니 회사가 존재할 만한 곳이 아니었다"며 "홍 의원에게 다시 만나지 말라고 경고했다"고 전했다.

배 최고위원은 "홍카콜라 사무실에는 언제나 방문자가 줄을 이었지만, 오징어(가짜 수산업자)는 단숨에도 의심할 만한 충분히 엉성하고 촌스러운 사기꾼이었다"며 "'그것이 알고 싶다'는 앞뒤 말을 잘라 시청자들이 헷갈리게 하지 말라"고 했다.

kjpark@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SZx8WKCQd7M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