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민의힘, 언론중재법에 필리버스터 나서기로(종합)

송고시간2021-08-26 09:51

beta

국민의힘이 국회 본회의 상정을 앞둔 언론중재법에 대해 필리버스터(무제한 토론)에 나서하기로 했다.

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는 26일 최고위원회의에서 "이 법안 통과를 최대한 저지하기 위해 무제한 토론을 요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언론의 자유를 침해하고, 언론을 통제·검열해 국민의 알권리를 본질적으로 침해하는 법안이기 때문"이라고 필리버스터 사유를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김기현 "문대통령, 침묵시 언론 재갈물리기 총괄지휘 자인"

헌법재판소에 권한쟁의심판 청구 방침

발언하는 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
발언하는 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가 2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 발언하고 있다.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홍정규 홍준석 기자 = 국민의힘이 국회 본회의 상정을 앞둔 언론중재법에 대해 필리버스터(무제한 토론)에 나서하기로 했다.

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는 26일 최고위원회의에서 "이 법안 통과를 최대한 저지하기 위해 무제한 토론을 요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언론의 자유를 침해하고, 언론을 통제·검열해 국민의 알권리를 본질적으로 침해하는 법안이기 때문"이라고 필리버스터 사유를 설명했다.

그는 "김여정 하명법인 대북전단금지법이 그랬듯, 이 법 역시 반인권국이라는 불명예를 안겨줄 것"이라며 "국내 비영리 인권단체들이 국제인권규범 위반을 우려하는 진정서를 유엔에 전달했으며, 국제기자연맹과 국경없는기자회 같은 국제언론단체에서도 반대입장을 표명했다"고 강조했다.

국민의힘은 더불어민주당이 언론중재법의 상임위 처리를 강행하는 과정에서 국민의힘 의원들의 입법권을 침해했다고 보고 권한쟁의심판을 헌법재판소에 청구할 방침이다.

또 법안이 가결될 경우 예상되는 위헌심판청구도 지원하기로 했다.

김 원내대표는 "언론자유를 보장해야 한다고 앵무새처럼 반복해온 문재인 대통령은 요즘 두문불출이다. 비난받을 일 있을 때는 뒤로 숨어 선택적 침묵을 하고 생색낼 일 있을 때는 남의 공로까지 자신의 공로로 공치사하는 모습"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계속 선택적 침묵을 한다면 이것은 대통령이 언론 재갈 물리기를 위한 침묵의 카르텔을 총괄 지휘하고 있는 사령탑이라는 사실을 자인하는 것과 다름없다"고 주장했다.

zheng@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J3473SLjlXc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