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뉴욕총영사, 한국전 참전용사 11명에 '평화의 사도' 메달

송고시간2021-08-26 02:20

(뉴욕=연합뉴스) 고일환 특파원 = 장원삼 미국 뉴욕총영사는 25일(현지시간) 펜실베이니아주(州) 내 한국전 참전용사 11명에게 '평화의 사도' 메달을 수여했다.

이날 메달 수여식은 펜실베이니아주를 지역구로 하는 패트 투미 상원의원이 주최했다.

장 총영사는 메달 수여식에서 현재 한미동맹의 토대를 만든 주역은 한국전 참전용사라는 점을 강조하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평화의 사도 메달은 정부가 한국전 참전용사의 공헌을 기리고 감사와 예우의 뜻을 표하기 위해 1975년부터 제작했다.

지난 2015년부터 뉴욕 총영사관과 협력해 평화의 메달 수여식을 열어온 투미 상원의원은 참전용사들의 헌신이 후세대에 계속 기억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메달 수여식엔 참전용사 가족 40여 명 외에도 한인 단체와 미국 육군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뉴욕총영사관 제공] 장원삼 뉴욕총영사

[뉴욕총영사관 제공] 장원삼 뉴욕총영사

kom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