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日기시다, 자민당 총재 출마 의사…스가와 2파전 예상

송고시간2021-08-25 18:08

선관위 내일 총재 선거 일정 발표…내달 29일 투개표 유력

기시다 후미오 전 정조회장
기시다 후미오 전 정조회장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도쿄=연합뉴스) 김호준 특파원 =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전 자민당 정무조사회장이 일본의 집권당인 자민당 총재 선거에 출마할 의사를 굳혔다고 NHK가 25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기시다 전 정조회장은 26일 정식으로 입후보 의사를 표명할 예정이다.

자민당 총재 선거관리위원회는 같은 날 총재 선거 일정을 공식 결정한다.

다음 달 17일 고시하고 같은 달 29일 투개표를 하는 일정이 유력하다.

자민당 총재를 겸직하는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총리는 이미 여러 차례 이번 총재 선거에도 출마한다는 의사를 밝혔고, 시모무라 하쿠분(下村博文) 자민당 현 정조회장과 다카이치 사나에(高市早苗) 전 총무상도 출마 의사를 표명했다.

이번 자민당 총재 선거는 스가 총리와 기시다 전 정조회장의 2파전이 될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

기시다 전 정조회장은 작년 9월 자민당 총재 선거 때 스가 총리에 이어 2위를 차지했다.

외무상과 방위상 등을 역임했으며, 당내 4위 파벌인 기시다파의 수장이기도 하다.

hoj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