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대통령 "한국 도운 아프간인에 도의적 책임 다해야"(종합)

송고시간2021-08-25 16:38

"국민들 이해·협조 감사"…"불편함 없도록 살피고 방역에 만전"

문재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

[촬영 최재구]

(서울=연합뉴스) 김범현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25일 과거 한국 정부와 협력했던 아프가니스탄인들을 국내로 이송하기로 것과 관련해 "우리를 도운 아프가니스탄인들에게 도의적 책임을 다하는 것은 당연히 해야 할 일이고, 또 의미 있는 일"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아프가니스탄 현지 조력인의 국내 이송과 관련한 보고를 받고 이같이 말한 뒤 "우리 국민들의 이해와 협조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고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 정부와 함께 일한 아프가니스탄 직원과 가족들을 치밀한 준비 끝에 무사히 국내로 이송할 수 있게 돼 다행으로 생각한다"고 했다.

나아가 "아프가니스탄인들이 안전하게 한국에 도착할 때까지 면밀히 챙기라"며 "국내 도착 후 불편함이 없도록 살피고 방역에도 만전을 기해 달라"고 정부와 군에 지시했다.

한국 정부와 협력했던 아프가니스탄 391명은 오는 26일 한국군 수송기 편으로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한국에 도착하며, 충북 진천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에 머물 예정이다.

이들은 과거 한국을 위해 일했다는 이유로 탈레반의 보복 위험에 처했다며 도움을 요청했고, 정부는 이들에 대한 도의적 책임, 국제사회 일원으로서의 책임, 인권 선진국으로서의 위상 등을 감안해 국내 이송을 결정했다.

아프간인 국내이송 브리핑하는 박경미 대변인
아프간인 국내이송 브리핑하는 박경미 대변인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이 25일 청와대 춘추관에서 한국 조력 아프간인 국내 이송과 관련해 브리핑하고 있다. 2021.8.25 jjaeck9@yna.co.kr

kbeomh@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J5YopjmhBMc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