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세균 "경부축→강호축 개편, 충청 신수도권시대 열 것"

송고시간2021-08-24 11:50

beta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정세균 전 국무총리가 24일 충북 청주를 찾아 지역발전 전략을 내놨다.

정 전 총리는 이날 민주당 충북도당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어 "충북이 중심되는 충청 신수도권 시대를 열겠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청주 도심 통과 광역철도·충청권 메가시티 완성 등 공약

(청주=연합뉴스) 전창해 기자 =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정세균 전 국무총리가 24일 충북 청주를 찾아 지역발전 전략을 내놨다.

정세균 '충북 신수도권 발전전략' 발표
정세균 '충북 신수도권 발전전략' 발표

(청주=연합뉴스) 천경환 기자 = 24일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인 정세균 전 국무총리가 더불어민주당 충북도당 사무실에서 '충북 신수도권 발전전략'에 대한 기자간담회를 하고 있다. 2021.8.24 kw@yna.co.kr

정 전 총리는 이날 민주당 충북도당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어 "충북이 중심되는 충청 신수도권 시대를 열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강호축(강원∼충청∼호남 축) 특별법 제정을 통해 국가균형발전의 축을 경부축에서 강호축으로 옮기겠다"며 "아울러 청주도심을 통과하는 충청권 광역철도를 조속히 확정하고, 충청권 메가시티를 완성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충북혁신도시를 연계하는 철도망을 확충하겠다"며 수도권내륙선(경기 동탄∼진천선수촌∼충북혁신도시∼청주공항), 중부내륙선(경기 이천∼음성 감곡·금왕∼충북혁신도시∼청주공항) 구축을 약속했다.

이 외에도 오송역 복합환승센터 지정, 충북혁신도시 내 공공기관 추가 이전, 2027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충청권 공동유치 지원, 시스템반도체 첨단 패키징 플랫폼 구축(괴산), 이차전지 소재부품장비 특화단지 육성(청주 오창), 세계무예마스터십 국비지원 근거 마련 등을 지역공약으로 내세웠다.

정 전 총리는 "저의 텃밭은 원래 전북인데 충남·북과 연결되는 곳이고, 성품도 충청인과 유사하다는 말을 많이 들어 충청의 선택을 받고 싶다"며 "다른 후보들과 차별화된 좋은 정책으로 승부를 걸겠다"고 말했다.

정 전 총리는 이날 오전 한범덕 청주시장, 청주시의회 의장단 및 의원, 캠프 충북본부장단과도 잇따라 간담회를 했다.

jeonc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