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크러쉬·레드벨벳 조이 열애…"최근 호감 갖고 만나기 시작"

송고시간2021-08-23 11:14

beta

걸그룹 레드벨벳 조이(25)와 싱어송라이터 크러쉬(29)가 열애 중이다.

조이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두 사람이 선후배로 지내다 최근 호감을 가지고 만나기 시작했다"고 23일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레드벨벳 조이(좌)와 싱어송라이터 크러쉬
레드벨벳 조이(좌)와 싱어송라이터 크러쉬

[크러쉬 인스타그램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오보람 기자 = 걸그룹 레드벨벳 조이(25)와 싱어송라이터 크러쉬(29)가 열애 중이다.

조이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두 사람이 선후배로 지내다 최근 호감을 가지고 만나기 시작했다"고 23일 밝혔다. 크러쉬 소속사 피네이션도 같은 입장을 내놨다.

두 사람은 지난해 음악 작업을 함께했다. 조이가 크러쉬의 싱글 프로젝트 '홈메이드' 첫 곡인 '자나깨나'를 피처링했다.

조이는 앞서 5월 솔로 데뷔한 데 이어 최근에는 1년 8개월 만의 레드벨벳 완전체 앨범 '퀸덤'을 내고 활동하고 있다.

크러쉬는 지난해 11월 신병훈련소에 입소해 기초군사훈련을 받은 뒤 사회복무요원으로 근무 중이다.

rambo@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Ty-YJdGNqNM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