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산 신항 서컨테이너부두 운영사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송고시간2021-08-20 10:55

beta

부산항만공사는 부산 신항 서컨테이너부두 운영사 모집에 단독으로 입찰한 동원신항컨테이너터미널 컨소시엄을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다고 20일 밝혔다.

항만공사는 컨소시엄을 대상으로 1개월간 임대차계약과 관련한 권리와 의무 등을 내용으로 하는 세부 협상을 진행할 예정이다.

항만공사는 운영사 선정 이후 '부산항 신항 서컨테이너부두 개장 준비 협의회'를 구성해 개장이 차질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준비할 계획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부산 신항 서컨테이너부두 조감도
부산 신항 서컨테이너부두 조감도

[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연합뉴스) 박창수 기자 = 부산항만공사는 부산 신항 서컨테이너부두 운영사 모집에 단독으로 입찰한 동원신항컨테이너터미널 컨소시엄을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다고 20일 밝혔다.

항만공사는 컨소시엄을 대상으로 1개월간 임대차계약과 관련한 권리와 의무 등을 내용으로 하는 세부 협상을 진행할 예정이다.

항만공사는 운영사 선정 이후 '부산항 신항 서컨테이너부두 개장 준비 협의회'를 구성해 개장이 차질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준비할 계획이다.

서컨테이너부두는 2023년 7월 개장하는 2-5단계 3선석, 2024년 7월 개장하는 피더선(중소형 컨테이너 선박) 전용 부두, 2026년 7월 개장하는 2-6단계 2선석으로 구성돼 연간 355만TEU(1TEU는 20피트짜리 컨테이너 1개) 이상을 처리할 수 있다.

pc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