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찰, 사이버범죄 수사 강화…미제수사팀 신설 추진

송고시간2021-08-20 08:54

beta

경찰이 진화하는 사이버 범죄에 대응하고자 관련 수사를 강화한다.

20일 연합뉴스 취재에 따르면 경찰청은 전국 18개 시도경찰청 중 11곳에만 있는 과 단위의 사이버수사 조직을 18곳 모두에 설치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사이버 범죄가 갈수록 고도화하고 피해도 늘어 수사를 강화하려는 것"이라며 "신설되는 조직에 투입할 인력 규모 등을 협의 중"이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경찰
경찰

[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경찰이 진화하는 사이버 범죄에 대응하고자 관련 수사를 강화한다.

20일 연합뉴스 취재에 따르면 경찰청은 전국 18개 시도경찰청 중 11곳에만 있는 과 단위의 사이버수사 조직을 18곳 모두에 설치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아울러 사이버수사과 산하에 사이버미제수사팀을 신설하는 방안도 추진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사이버 범죄가 갈수록 고도화하고 피해도 늘어 수사를 강화하려는 것"이라며 "신설되는 조직에 투입할 인력 규모 등을 협의 중"이라고 말했다.

시대 변화로 생활 공간이 온라인으로 이동하면서 사이버 범죄도 급증하는 추세다.

경찰청은 올해 2월부터 6월까지 5개월간 사기 범죄를 단속해 2만9천881명을 검거했는데, 범죄 유형별로는 사이버 사기가 1만2천84명으로 가장 많았다.

사이버 공간에서는 'n번방'이나 '박사방' 사건처럼 미성년자를 상대로 한 성범죄도 적지 않아 단속 강화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됐다.

ksw08@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