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현욱 전 구청장 부산도시공사 사장 공모 자진 철회

송고시간2021-08-17 14:26

beta

부산도시공사 신임 사장에 내정된 박현욱 전 부산 수영구청장이 도시공사 사장 공모 신청을 스스로 철회했다.

박 전 구청장은 17일 오전 박형준 부산시장과 전화 통화를 하고 부산도시공사 사장 공모에 후보 신청을 철회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박 전 구청장은 "마지막 공직으로 생각하고 열심히 하고 싶었지만, 박 시장 재선을 앞두고 측근을 임명해 정치적 부담을 줘서는 안 된다고 고심 끝에 결론을 내렸다"며 "내년에 있을 대선과 지방선거에서 역할을 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부산도시공사 신임 사장에 내정된 박현욱 전 부산 수영구청장이 도시공사 사장 공모 신청을 스스로 철회했다.

박 전 구청장은 17일 오전 박형준 부산시장과 전화 통화를 하고 부산도시공사 사장 공모에 후보 신청을 철회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박 시장은 '안타깝다'며 박 전 구청장의 뜻을 수용하기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

박 전 구청장은 "마지막 공직으로 생각하고 열심히 하고 싶었지만, 박 시장 재선을 앞두고 측근을 임명해 정치적 부담을 줘서는 안 된다고 고심 끝에 결론을 내렸다"며 "내년에 있을 대선과 지방선거에서 역할을 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박 전 구청장은 시의원과 3선 구청장 출신으로 지난 4월 부산시장 보궐선거에서 박형준 선거대책위원회 수석 부위원장을 맡아 시의회 청문특위에서 '보은인사' 논란이 예상됐다.

부산도시공사는 신임 사장 재공모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박현욱 부산 수영구청장
박현욱 부산 수영구청장

[부산 수영구 제공]

cc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