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아프가니스탄, 도쿄 패럴림픽 출전 무산…"카불서 출국 실패"

송고시간2021-08-17 08:53

beta

이슬람 무장 조직 탈레반이 장악한 아프가니스탄이 2020 도쿄 하계패럴림픽 대회(장애인올림픽)에 불참한다.

수도 카불에 체류 중인 출전 선수들이 패닉 상태에 빠진 아프가니스탄을 빠져나가지 못했기 때문이다.

아프가니스탄 패럴림픽 대표팀 아리안 사디키 단장은 17일(한국시간) 런던에서 진행한 로이터통신과 인터뷰에서 "도쿄 패럴림픽에 출전할 예정이었던 두 선수는 카불에서 나오지 못했다"며 "우리는 이번 대회에 참가하지 못할 것"이라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여성 최초 패럴림픽 출전하려던 태권도 선수 쿠다다디의 꿈, 산산조각

도쿄 패럴림픽에 출전하려던 여성 장애인 선수 자키아 쿠다다디
도쿄 패럴림픽에 출전하려던 여성 장애인 선수 자키아 쿠다다디

아프가니스탄 여성 장애인 태권도 선수 자키아 쿠다다디가 아프가니스탄 카불에서 출국하지 못하면서 도쿄패럴림픽 출전이 무산됐다. [아프가니스탄 패럴림픽 위원회, IPC 홈페이지 캡처. 재배포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이슬람 무장 조직 탈레반이 장악한 아프가니스탄이 2020 도쿄 하계패럴림픽 대회(장애인올림픽)에 불참한다.

수도 카불에 체류 중인 출전 선수들이 패닉 상태에 빠진 아프가니스탄을 빠져나가지 못했기 때문이다.

아프가니스탄 패럴림픽 대표팀 아리안 사디키 단장은 17일(한국시간) 런던에서 진행한 로이터통신과 인터뷰에서 "도쿄 패럴림픽에 출전할 예정이었던 두 선수는 카불에서 나오지 못했다"며 "우리는 이번 대회에 참가하지 못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디키 단장은 도쿄 패럴림픽 위원회에 불참을 통보한 뒤 양해를 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프가니스탄은 이번 대회에 총 2명의 선수를 파견할 예정이었다.

여성 장애인 태권도 선수 자키아 쿠다다디(23)와 장애인 육상 선수 호사인 라소울리(24)는 16일 카불을 떠나 17일 도쿄에 도착할 계획이었다. 대회는 24일 개막한다.

그러나 최근 탈레반의 아프가니스탄 장악으로 공항이 마비되면서 두 선수는 출국길에 오르지 못했다.

사디키 단장은 "카불의 물가는 엄청나게 폭등했고, 항공편을 구하는 것은 불가능했다"고 전했다.

도쿄 패럴림픽에 출전하려던 장애인 선수 라소울리
도쿄 패럴림픽에 출전하려던 장애인 선수 라소울리

도쿄 패럴림픽에 출전할 예정이었던 아프가니스탄 장애인 육상선수 호사인 라소울리. [IPC 홈페이지 캡처. 재배포 및 DB금지]

두 선수는 불과 지난주까지 패럴림픽 출전 준비에 전념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두 선수는 국제패럴림픽위원회(IPC)와 인터뷰를 통해 꿈과 희망을 전하기도 했다.

아프가니스탄 최초의 여성 패럴림픽 선수가 될 예정이었던 쿠다다디는 "가족들의 희생과 지원으로 패럴림픽 무대를 밟게 됐다"며 "아프가니스탄 여자 선수로는 처음으로 패럴림픽에 출전하게 됐는데, 장애를 가진 많은 여성에게 희망을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나 쿠다다디의 꿈은 탈레반의 정권 재장악으로 산산조각이 났다.

사디키 단장은 "탈레반의 공격이 일어나기 전까지 두 선수는 공원, 뒷마당 등 가능한 모든 곳에서 훈련하며 이번 대회를 준비했다"며 "아프가니스탄은 그동안 패럴림픽에 꾸준히 선수단을 파견하며 평화와 공존의 가치를 전했는데, 비극적인 일이 벌어졌다"고 밝혔다.

이어 "여성 선수의 패럴림픽 참가 등 과거 탈레반 정권 때는 상상하기 어려웠던 일들이 현실로 다가와 많은 이들이 감동했다"며 "그런데 다시 과거로 회귀하게 돼 가슴이 아프다"고 덧붙였다.

사디키 아프가니스탄 단장
사디키 아프가니스탄 단장

아프가니스탄 패럴림픽 대표팀 아리안 사디키 단장 [IPC 홈페이지 캡처. 재배포 및 DB금지]

아프가니스탄은 1996년 애틀랜타 패럴림픽에 처음 선수단을 파견했고, 탈레반이 무너진 뒤인 2004년 아테네 패럴림픽 대회부터는 단 한 번도 빠지지 않고 하계 패럴림픽에 선수단을 내보냈다.

한편 아프가니스탄 출신의 수영 선수 아바스 카리미는 난민대표팀 소속으로 도쿄 패럴림픽에 출전한다.

cycle@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c55NBdVx5jg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