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트램 등 부산 북항 공공콘텐츠 확충 사업 정상화 추진

송고시간2021-08-12 10:06

beta

부산 북항 재개발 1단계 구간에 트램(노면전차)을 설치하는 등 공공 콘텐츠를 확충하는 사업이 주먹구구식으로 추진된 것과 관련, 당국이 절차를 바로잡는 작업에 본격 착수했다.

해양수산부 부산항북항통합개발추진단은 부산항만공사와 함께 부산 북항 재개발 1단계 사업계획 변경안을 마련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트램 설치 등 공공 콘텐츠를 확충하는 사업을 하면서 관계 부처 협의 절차를 누락하는 등 위법행위가 있었던 것으로 최근 해수부 자체 감사에서 밝혀졌기 때문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관계부처 협의 거쳐 다음 달까지 사업계획 변경 마무리

부산 북항 재개발 공사 현장
부산 북항 재개발 공사 현장

[연합뉴스 자료 사진]

(부산=연합뉴스) 민영규 기자 = 부산 북항 재개발 1단계 구간에 트램(노면전차)을 설치하는 등 공공 콘텐츠를 확충하는 사업이 주먹구구식으로 추진된 것과 관련, 당국이 절차를 바로잡는 작업에 본격 착수했다.

해양수산부 부산항북항통합개발추진단은 부산항만공사와 함께 부산 북항 재개발 1단계 사업계획 변경안을 마련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트램 설치 등 공공 콘텐츠를 확충하는 사업을 하면서 관계 부처 협의 절차를 누락하는 등 위법행위가 있었던 것으로 최근 해수부 자체 감사에서 밝혀졌기 때문이다.

해수부 등은 이달 중순까지 사업계획 변경안을 마련해 14일간 열람과 전문가 공청회 과정을 밟을 예정이다.

이어 기획재정부, 국토교통부, 산업통상자원부, 행정안전부, 부산시 등 관계 부처와 협의한 뒤 중앙항만정책심의회에 상정, 9월말까지 사업계획을 변경하는 절차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적법하게 사업계획을 변경하지만, 공공 콘텐츠 확충은 당초 계획대로 추진한다.

이미 진행 중인 트램 실시설계는 올해 하반기에 마무리하고 노반 공사, 차량 입고, 시운전 등을 거쳐 2023년 하반기쯤 트램을 상용 운전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친수공원 조성 등 북항 재개발 1단계 구간 기반 공사의 현재 공정률은 85%가량이다.

당국은 올해 안에 공정률을 95%까지 끌어올린 뒤 내년 5월 초까지 준공할 계획이다.

youngky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