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올림픽 완주 日스가 내각 지지율 28%로↓…출범 첫 30% 붕괴

송고시간2021-08-09 09:12

beta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내각의 지지율이 작년 9월 출범 후 처음으로 30% 밑으로 추락했다.

아사히신문은 지난 7~8일 전국 18세 이상 남녀 1천395명(유효 응답자 기준)을 대상으로 유·무선 전화 여론조사를 한 결과, 스가 내각 지지율은 28%로 조사됐다고 9일 보도했다.

스가 내각 지지율이 일본 주요 언론사 여론조사에서 30% 밑으로 떨어진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아사히 여론조사 결과…60% "스가 총리 연임하지 않았으면"

도쿄올림픽 개최엔 "좋았다" 56%로 "좋지 않았다" 32% 상회

'코로나 긴급사태' 관련 기자회견 하는 일본 총리
'코로나 긴급사태' 관련 기자회견 하는 일본 총리

(도쿄 로이터=연합뉴스)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지난달 30일 수도 도쿄의 총리관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대 관련 기자회견을 하면서 고개를 숙이고 있다. sungok@yna.co.kr

(도쿄=연합뉴스) 김호준 특파원 =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내각의 지지율이 작년 9월 출범 후 처음으로 30% 밑으로 추락했다.

아사히신문은 지난 7~8일 전국 18세 이상 남녀 1천395명(유효 응답자 기준)을 대상으로 유·무선 전화 여론조사를 한 결과, 스가 내각 지지율은 28%로 조사됐다고 9일 보도했다.

스가 내각 지지율이 일본 주요 언론사 여론조사에서 30% 밑으로 떨어진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아사히신문이 지난달 17~18일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스가 내각 지지율은 31%로, 올림픽 기간 3%포인트 하락한 셈이다.

2차 아베 신조(安倍晋三) 정권(2012.12~2020.9) 때의 아사히 여론조사 기준 최저 지지율(2020년 5월) 29%보다도 낮아졌다.

스가 내각을 '지지하지 않는다'는 응답 비율도 직전 조사 때 49%에서 이번에 53%로 4%포인트 상승했다.

도쿄올림픽과 관련해 스가 총리가 언급한 "안전하고 안심할 수 있는 대회"가 '이뤄졌다'는 답변은 32%에 그쳤고, '되지 않았다'는 답변은 54%에 달했다.

폐막식 날 올림픽 반대하는 일본 시위대
폐막식 날 올림픽 반대하는 일본 시위대

(도쿄 AP=연합뉴스) 지난 8일 2020 도쿄올림픽 폐막식을 앞두고 있는 일본 도쿄 신주쿠 국립경기장 앞에서 올림픽 반대 시위가 벌어지고 있다. leekm@yna.co.kr

정부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에 대해서도 긍정적인 평가가 23%에 그쳤고, 부정적인 평가가 70%에 달했다.

스가 총리의 코로나19 대처에 대해 "신뢰할 수 없다"는 응답이 66%에 이르렀다.

올해 9월 말로 자민당 총재 임기가 끝나는 스가 총리가 총재로 재선돼 총리를 계속하기를 원하냐는 질문에는 60%가 "계속하지 않았으면 한다"고 답변했다.

다만, 도쿄올림픽 개최에 대해서는 "좋았다"는 응답이 56%로 "좋지 않았다"는 응답 32%를 크게 상회했다.

올림픽 개막 전후 일본 주요 언론사의 여론조사에서도 스가 내각 지지율은 출범 후 최저치로 추락한 바 있다.

니혼게이자이신문과 TV도쿄가 지난달 23~25일 전국 18세 이상 남녀 998명을 대상으로 전화 여론조사를 한 결과, 스가 내각 지지율은 34%로 6월 조사 대비 9%포인트나 급락한 바 있다.

지난달 17~18일 교도통신 여론조사에서도 스가 내각 지지율은 35.9%로 출범 후 최저였다.

hojun@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smtMtZVPt8c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