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올림픽- 멕시코, 남자축구 동메달…개최국 일본에 3-1 완승

송고시간2021-08-06 19:58

beta

멕시코 남자축구가 2020 도쿄올림픽에서 개최국 일본을 꺾고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멕시코는 6일 일본 사이타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동메달 결정전에서 일본을 3-1로 격파했다.

2012 런던 대회에서 금메달을 획득했던 멕시코는 이번 대회 4강에서 브라질에 승부차기 끝에 패해 결승 진출이 좌절됐으나, 9년 만에 동메달 한 개를 추가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코르도바 1골 2도움 맹활약…일본, 53년 만의 메달 획득 실패

환호하는 멕시코 선수들
환호하는 멕시코 선수들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특별취재단 = 멕시코 남자축구가 2020 도쿄올림픽에서 개최국 일본을 꺾고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멕시코는 6일 일본 사이타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동메달 결정전에서 일본을 3-1로 격파했다.

2012 런던 대회에서 금메달을 획득했던 멕시코는 이번 대회 4강에서 브라질에 승부차기 끝에 패해 결승 진출이 좌절됐으나, 9년 만에 동메달 한 개를 추가했다.

일본과 멕시코가 올림픽 동메달 결정전에서 만난 건 1968년 멕시코시티 대회 이후 무려 53년 만이다.

당시 자국에서 일본에 0-2로 패해 메달을 내준 멕시코는 입장이 뒤바뀐 이 날 두 골 차 완승으로 과거의 패배를 설욕했다.

더불어 지난달 25일 열린 조별리그 2차전 맞대결 패배(1-2 패)의 아쉬움도 씻어냈다.

반면 53년 만에 남자축구 두 번째 메달을 노린 일본은 4위로 대회를 마무리했다.

일본은 9년 전 런던 대회에서는 한국과 동메달 결정전에서 0-2로 패해 메달 획득에 실패한 바 있다.

일본-멕시코 선수들 경기 모습
일본-멕시코 선수들 경기 모습

[AFP=연합뉴스]

멕시코는 전반 13분 만에 페널티킥 선제골로 기선을 제압했다.

알렉시스 베가가 페널티 지역에서 일본의 엔도 와타루와 충돌하면서 페널티킥을 얻었고, 프란시스코 코르도바가 키커로 나서 왼발 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리드를 잡은 멕시코는 9분 만에 추가 골까지 터트려 더 멀리 달아났다.

코르도바가 프리킥을 올린 뒤 요한 바스케스가 몸을 날리며 헤딩 슛으로 마무리했다.

일본은 전반 28분 구보 다케후사의 프리킥이 멕시코의 수비벽에 막히고, 2분 뒤 하야시 다이치의 오른발 중거리 슛은 상대 골키퍼 기예르모 오초아에게 잡히는 등 기회를 살리지 못했다.

멕시코는 후반 13분 코르도바의 코너킥을 베가가 강한 헤딩 슛으로 꽂아 넣어 3-0을 만들었다.

일본은 후반 33분 미토마 가오루가 한 골을 만회하는 데 그쳤다.

경기 종료 휘슬이 울리자 일본 선수들은 그라운드에서 아쉬움의 눈물을 흘렸다.

bo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