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고성에 알프스 테마형 복합관광단지 조성…승인절차 착수

송고시간2021-08-06 15:27

beta

강원 고성군 토성면 신평리 일대 대규모 관광단지 조성과 관련한 승인 절차가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6일 고성군에 따르면 토성면 신평리 '켄싱턴 설악밸리 관광단지' 조성과 관련해 지난 6월 25일 사업자가 제출한 '관광단지 지정면적 및 조성계획 수립 승인신청서'에 대한 검토작업을 끝내고 이에 대한 초안을 오는 11일 강원도에 제출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알프스 대자연을 모티브로 한 테마형 복합관광단지로 조성될 설악밸리 관광단지는 고성군 관광 경쟁력 강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지역주민 고용창출과 지역경기 활성화를 극대화할 수 있는 방안 마련을 위해 사업자와 긴밀히 협력해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강원 고성=연합뉴스) 이종건 기자 = 강원 고성군 토성면 신평리 일대 대규모 관광단지 조성과 관련한 승인 절차가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강원 고성군청
강원 고성군청

[연합뉴스TV 제공]

6일 고성군에 따르면 토성면 신평리 '켄싱턴 설악밸리 관광단지' 조성과 관련해 지난 6월 25일 사업자가 제출한 '관광단지 지정면적 및 조성계획 수립 승인신청서'에 대한 검토작업을 끝내고 이에 대한 초안을 오는 11일 강원도에 제출할 계획이다.

고성군은 전략환경영향평가 등 분야별 행정절차와 주민공람 및 주민설명회 등이 마무리되면 초안을 수정 보완한 본안을 제출할 예정이며 이에 대한 승인고시가 이뤄지면 사업자는 공사에 들어갈 수 있게 된다.

고성군 개청 이래 최대 규모의 민자 개발인 켄싱턴 설악밸리 관광단지는 이랜드파크가 신평리 470의 60번지 일대 84만9천114㎡에 8천843억원을 들여 추진하는 사업이다.

1천765실 규모의 알프스 테마 숙박시설을 비롯해 테마뮤지엄, 호수 및 생태연못 등 친환경 휴양시설을 건립하는 것을 골자로 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알프스 대자연을 모티브로 한 테마형 복합관광단지로 조성될 설악밸리 관광단지는 고성군 관광 경쟁력 강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지역주민 고용창출과 지역경기 활성화를 극대화할 수 있는 방안 마련을 위해 사업자와 긴밀히 협력해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mom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