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올림픽] 펜싱·체조 일부 선수 자가격리…확진자와 같은 비행기로 귀국

송고시간2021-08-05 19:45

beta

2020 도쿄올림픽 일정을 마친 국가대표 선수단 일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와 같은 비행편으로 귀국해 자가격리를 하게 됐다.

5일 대한체육회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귀국한 펜싱과 체조 대표팀 중 6명이 이날 방역 당국으로부터 자가격리 대상자라는 연락을 받았다.

사격 종목의 김민정(24·KB 국민은행)과 곽정혜(35·IBK 기업은행), 펜싱 남자 에페 대표팀 박상영(26·울산광역시청), 권영준(34·익산시청), 송재호(31·화성시청), 마세건(27·부산광역시청), 체조 이윤서(18·서울체고), 조정 정혜정(24·군산시청) 등은 31일 오후 2시 55분 일본 나리타공항을 출발한 대한항공 KE704편을 타고 한국으로 돌아왔는데, 이들이 탑승한 비행기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방역은 꼼꼼하게
방역은 꼼꼼하게

(영종도=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전 세계적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델타 변이'로 인한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는 5일 오후 인천공항 입국장에서 방역 요원들이 입국자들의 서류를 점검하고 있다. 2021.8.5 hkmpooh@yna.co.kr

(서울=연합뉴스) 특별취재단 = 2020 도쿄올림픽 일정을 마친 국가대표 선수단 일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와 같은 비행편으로 귀국해 자가격리를 하게 됐다.

5일 대한체육회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귀국한 펜싱과 체조 대표팀 중 6명이 이날 방역 당국으로부터 자가격리 대상자라는 연락을 받았다.

사격 종목의 김민정(24·KB 국민은행)과 곽정혜(35·IBK 기업은행), 펜싱 남자 에페 대표팀 박상영(26·울산광역시청), 권영준(34·익산시청), 송재호(31·화성시청), 마세건(27·부산광역시청), 체조 이윤서(18·서울체고), 조정 정혜정(24·군산시청) 등은 31일 오후 2시 55분 일본 나리타공항을 출발한 대한항공 KE704편을 타고 한국으로 돌아왔는데, 이들이 탑승한 비행기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방역 당국은 역학 조사를 거쳐 펜싱 대표팀 선수들과 지도자, 이윤서 등 6명을 격리 대상으로 분류했으며, 이들은 당국의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에 들어간다.

bo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