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검찰, '뺑소니' 혐의 김흥국 약식기소

송고시간2021-08-05 16:29

beta

검찰이 운전 중에 오토바이를 친 뒤 현장 수습 없이 달아났다는 혐의를 받는 가수 김흥국(63)씨를 약식기소했다.

5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서부지검은 지난 3일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상 도주치상과 도로교통법 위반(사고 후 미조치) 혐의로 김씨를 약식기소했다.

김씨는 지난 4월 24일 오전 11시 20분께 용산구 이촌동 사거리에서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을 운전하던 중 신호를 어기고 불법 좌회전을 하며 오토바이를 들이받은 뒤 도주한 혐의를 받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가수 김흥국씨
가수 김흥국씨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정성조 기자 = 검찰이 운전 중에 오토바이를 친 뒤 현장 수습 없이 달아났다는 혐의를 받는 가수 김흥국(63)씨를 약식기소했다.

5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서부지검은 지난 3일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상 도주치상과 도로교통법 위반(사고 후 미조치) 혐의로 김씨를 약식기소했다.

약식기소는 징역형·금고형보다 벌금형이 적절하다고 판단할 때 정식 재판에 회부하지 않고 서면 심리로 약식명령을 청구하는 절차다.

김씨는 지난 4월 24일 오전 11시 20분께 용산구 이촌동 사거리에서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을 운전하던 중 신호를 어기고 불법 좌회전을 하며 오토바이를 들이받은 뒤 도주한 혐의를 받는다. 이 사고로 오토바이 운전자는 다리를 다친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 후 김씨 측이 공개한 차량 블랙박스 영상으로 인해 진위 논란이 일기도 했다.

하지만 경찰은 블랙박스와 현장 폐쇄회로TV(CCTV), 목격자 진술, 피해자 병원 진료 내용 등을 분석한 결과 김씨의 혐의가 성립한다고 판단했고 지난 6월 사건을 검찰에 송치했다.

xi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