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남방 국가 유명 온라인몰에 '한국식품 국가관' 개설

송고시간2021-08-04 11:00

beta

국내 농식품 기업이 글로벌 온라인 시장에 진입할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신남방 지역 국가 유명 온라인몰에 '한국식품 국가관'(한국식품관)을 개설했다고 농림축산식품부가 4일 밝혔다.

한국식품관은 주요 소비 시즌별 공동마케팅을 시행하고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인플루언서를 활용해 신상품 시험, 소비자 체험 행사, 생방송 판매 등을 추진할 방침이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한국식품 국가관을 통해 국내 농식품 기업의 해외 온라인시장 진출 수요에 대응하고 해외 소비자와의 접점을 확대하는 마케팅을 추진할 것"이라며 "정부는 한국 농식품의 인지도를 높이고 수출을 확대하기 위한 다각적인 지원을 계속하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한국식품 수출(CG)
한국식품 수출(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국내 농식품 기업이 글로벌 온라인 시장에 진입할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신남방 지역 국가 유명 온라인몰에 '한국식품 국가관'(한국식품관)을 개설했다고 농림축산식품부가 4일 밝혔다.

이번에 한국식품관이 입점한 온라인몰은 말레이시아·필리핀 쇼피, 대만 모모다. 쇼피는 동남아 모바일 전자상거래 1위 업체이고 모모는 대만 매출 1위 온라인몰이다.

한국식품관은 주요 소비 시즌별 공동마케팅을 시행하고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인플루언서를 활용해 신상품 시험, 소비자 체험 행사, 생방송 판매 등을 추진할 방침이다.

쇼피 한국관은 온라인 직수출 사업을 통해 선정된 50개 수출업체를 중심으로 통관부터 현지 배송까지 올인원(All in One) 물류서비스를 제공하고, 한국식품관 내 판매현황관리 등을 지원해 중소 농식품 수출기업 역량을 강화한다.

모모 한국관은 대만 온라인몰로는 처음으로 한국 신선농산물 입점을 추진하면서 대표 쇼핑 축제인 중원제(中元節), 광군제((光棍節)에 맞춰 공동마케팅을 진행해 온라인 기반 한국 농식품 수출 판로를 확대할 계획이다.

아울러 현지인 선호가 높은 품목의 판매를 집중적으로 지원하면서 신선농산물이나 신규 유망품목 등 신제품 입점을 추진해 시험 수출·테스트마켓의 역할도 함께 수행한다.

농식품부는 연말까지 싱가포르 쇼피와 일본 큐텐에 한국식품관을 추가 개설해 올해 신규 한국식품 국가관을 5곳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한국식품 국가관을 통해 국내 농식품 기업의 해외 온라인시장 진출 수요에 대응하고 해외 소비자와의 접점을 확대하는 마케팅을 추진할 것"이라며 "정부는 한국 농식품의 인지도를 높이고 수출을 확대하기 위한 다각적인 지원을 계속하겠다"고 말했다.

e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