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올림픽] 야구대표팀 오지환, 손등 단순 타박…한일전 정상 출전 가능

송고시간2021-08-03 18:02

beta

도쿄올림픽에서 펄펄 날고 있는 야구대표팀 주전 내야수 오지환(LG 트윈스)은 4일 일본과 준결승전에 문제없이 출전할 것으로 보인다.

한국야구위원회(KBO) 관계자는 3일 "오지환은 경기 중 손등에 공을 맞았지만, 단순 타박"이라며 "경기 출전엔 문제없다"고 전했다.

오지환은 2일 일본 가나가와현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녹아웃 스테이지 2라운드 이스라엘전 5회에 상대 투수의 공에 손등을 맞고 통증을 호소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올림픽] 오지환 투런홈런
[올림픽] 오지환 투런홈런

2일 일본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야구 녹아웃 스테이지 2라운드 한국과 이스라엘의 경기.
한국 오지환이 2회말 투런홈런을 친 뒤 홈을 향해 달리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도쿄=연합뉴스) 특별취재단 = 도쿄올림픽에서 펄펄 날고 있는 야구대표팀 주전 내야수 오지환(LG 트윈스)은 4일 일본과 준결승전에 문제없이 출전할 것으로 보인다.

한국야구위원회(KBO) 관계자는 3일 "오지환은 경기 중 손등에 공을 맞았지만, 단순 타박"이라며 "경기 출전엔 문제없다"고 전했다.

오지환은 2일 일본 가나가와현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녹아웃 스테이지 2라운드 이스라엘전 5회에 상대 투수의 공에 손등을 맞고 통증을 호소했다.

오지환은 정상적으로 경기를 마쳤고 그의 아내 김영은 씨는 소셜미디어를 통해 "손가락 앞뒤로 살짝 피멍이 있는 상태이며 손톱이 빠지지는 않았다"고 전했다.

오지환은 도쿄올림픽 한국 대표팀 타선의 중추 역할을 하고 있다.

조별리그 2경기에서 7타수 3안타 1홈런 3타점 1득점을 기록했고, 2일 이스라엘과 녹아웃 스테이지 2라운드에선 3타수 1안타 1홈런 2타점 2득점으로 활약했다.

특히 수비에서 물 샐 틈 없는 활약을 펼쳤다.

cy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