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대차, 부산서 독일 비트라 디자인 뮤지엄과 '로봇 전시회'

송고시간2021-08-03 09:06

beta

이번 전시는 현대차가 디자인 혁신이 일상생활 속 기술에 가져올 긍정적 영향을 탐구하고자 비트라 디자인 뮤지엄과 파트너십을 체결한 이후 처음 열리는 전시로 아시아에 최초 공개된다.

전시에는 현대차 '로보틱스랩'에서 하반신 마비 환자의 보행을 돕기 위해 개발한 의료용 착용 로봇 '멕스', 영업거점용 서비스 로봇 '달이' 등의 로봇과 작품 200여점이 전시된다.

현대차 관계자는 "무한한 가능성의 미래로 나아가게 하는 혁신적인 로보틱스 기술을 선보이면서 현대차가 추구하는 미래 모빌리티 방향성을 보여줄 것"이라며 "인류를 위한 진보를 목표로 모빌리티와 로보틱스 영역에 투자하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헬로 로봇, 인간과 기계 그리고 디자인전
헬로 로봇, 인간과 기계 그리고 디자인전

[현대차 제공. DB 및 재판매 금지]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현대차[005380]는 독일 비트라 디자인 뮤지엄'의 '헬로 로봇, 인간과 기계 그리고 디자인'(Hello, Robot. Design between Human and Machine)전(展)을 10월 31일까지 현대모터스튜디오 부산에서 개최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전시는 현대차가 디자인 혁신이 일상생활 속 기술에 가져올 긍정적 영향을 탐구하고자 비트라 디자인 뮤지엄과 파트너십을 체결한 이후 처음 열리는 전시로 아시아에 최초 공개된다.

전시에는 현대차 '로보틱스랩'에서 하반신 마비 환자의 보행을 돕기 위해 개발한 의료용 착용 로봇 '멕스', 영업거점용 서비스 로봇 '달이' 등의 로봇과 작품 200여점이 전시된다.

현대차가 인수한 세계적 로봇 전문업체 미국 보스턴 다이내믹스가 개발한 로봇 '스팟'과 '아틀라스'도 전시된다.

이밖에 현대차그룹 오픈이노베이션/창의인재 플랫폼인 '제로원'에서 활동 중인 국내 작가들의 증강현실(AR) 작품, 태권 V 등도 선보인다.

현대차 관계자는 "무한한 가능성의 미래로 나아가게 하는 혁신적인 로보틱스 기술을 선보이면서 현대차가 추구하는 미래 모빌리티 방향성을 보여줄 것"이라며 "인류를 위한 진보를 목표로 모빌리티와 로보틱스 영역에 투자하겠다"고 말했다.

두번째 전시는 연말 현대모터스튜디오 베이징에서 열릴 예정이다.

헬로 로봇, 인간과 기계 그리고 디자인전
헬로 로봇, 인간과 기계 그리고 디자인전

[현대차 제공. DB 및 재판매 금지]

p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