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순찰 중 하천에 빠진 초등생 2명 구한 주부 의용소방대원 '눈길'

송고시간2021-08-02 12:58

beta

의용소방대원이 물에 빠진 초등학생을 구하면서 눈길을 끌고 있다.

2일 제주소방서에 따르면 외도여성의용소방대 소속 김민숙(46) 수변안전요원은 지난달 27일 오전 11시 10분께 제주시 월대천 일대에서 순찰 활동을 벌였다.

그러던 중 하천 하류에서 있던 초등학생 2명이 김 요원의 눈에 들어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제주=연합뉴스) 백나용 기자 = 의용소방대원이 물에 빠진 초등학생을 구하면서 눈길을 끌고 있다.

제주소방서 외도여성의용소방대 소속 김민숙 대원
제주소방서 외도여성의용소방대 소속 김민숙 대원

[제주소방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2일 제주소방서에 따르면 외도여성의용소방대 소속 김민숙(46) 수변안전요원은 지난달 27일 오전 11시 10분께 제주시 월대천 일대에서 순찰 활동을 벌였다.

그러던 중 하천 하류에서 있던 초등학생 2명이 김 요원의 눈에 들어왔다.

김 요원이 아이들 쪽으로 가까이 가보자, 아이들은 물놀이하는 것이 아니라 물속에서 허우적대며 구조를 요청하고 있었다.

김 요원은 곧바로 물속에 뛰어들어 아이들을 인근 돌다리 쪽으로 밀어 올려 구조했다.

다행히 이들은 건강에 큰 문제가 없어 귀가했다.

올해로 의용소방대 경력 5년 5개월인 김 요원은 평소에는 평범한 가정주부다.

고재우 제주소방서장은 "김민숙 요원의 책임 있는 대처로 2명의 소중한 생명을 구했다"며 "현재 유사 사고 재발 방지를 위해 사고 장소에는 안전 부표가 설치된 상태"라고 말했다.

제주소방서 의용소방대 수변안전요원은 의용소방대 6개대 총 178명으로 구성돼 지난달부터 제주시 내 해수욕장 4곳과 하천 1곳에서 활동하고 있다.

dragon.m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