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기하학 추상화 선구자' 이준 화백 별세…향년 102세

송고시간2021-07-31 09:36

beta

국내 화단에 기하학적인 추상화를 소개한 대표적 화가인 남사(藍史) 이준 화백이 별세했다.

대한민국예술원은 미술 분과 이준 회원이 30일 오후 5시 10분 노환으로 별세했다고 31일 밝혔다.

고인은 1950년대부터 추상화의 조짐이 보이는 작품을 발표했으며 1970년대부터 본격적으로 정교한 색 분할과 색띠가 나타나는 기하학적인 추상화를 선보이기 시작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이준 화백
이준 화백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준억 기자 = 국내 화단에 기하학적인 추상화를 소개한 대표적 화가인 남사(藍史) 이준 화백이 별세했다. 향년 102세.

대한민국예술원은 미술 분과 이준 회원이 30일 오후 5시 10분 노환으로 별세했다고 31일 밝혔다.

1919년 경남 남해에서 태어난 이 화백은 1930년대 말 일본으로 건너가 1941년 일본 태평양미술학교 서양화과를 졸업했다.

이후 귀국해 1946년 마산상고와 숙명여고에서 교편을 잡았으며 1954년부터 이화여대에서 서양화를 가르쳤다.

고인은 1950년대부터 추상화의 조짐이 보이는 작품을 발표했으며 1970년대부터 본격적으로 정교한 색 분할과 색띠가 나타나는 기하학적인 추상화를 선보이기 시작했다.

국전은 물론 필리핀 아시아미술전, 뉴욕 메이시백화점 극동미술전, 상파울루 국제미술전 등 국내외에서 왕성한 활동을 벌였다.

100세를 뜻하는 상수(上壽)를 맞은 2018년에도 경남도립미술관에서 상수기념전을 여는 등 평생 붓을 놓지 않았다. 국내 화백의 상수 기념전은 2012년 윤중식, 2016년 김병기 선생에 이어 고인이 세 번째였다.

고인은 1953년 국전 대통령상, 1977년 국민훈장 동백장, 1995년 은관문화훈장 등을 받았으며 1981년 예술원 회원으로 선임됐다.

빈소는 서울대학교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8월 2일 오전 5시다.

justdust@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