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학의 사건' 이광철 靑민정비서관 교체…후임 이기헌(종합)

송고시간2021-07-30 10:49

beta

문재인 대통령은 30일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불법 출국금지 개입 의혹으로 기소되자 사의를 표명한 이광철 청와대 민정비서관 후임에 이기헌 청와대 시민참여비서관을 내정했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히고 "신임 비서관들은 해당 비서관실 선임행정관으로 근무한 경험이 있어 맡은 바 역할을 충실히 수행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 비서관의 후임으로 발탁된 이기헌 비서관은 경희대 무역학과 출신으로, 과거 김근태 국회의원 비서관을 지냈으며 더불어민주당 총무국장·조직국장을 거쳐 문재인 정부 들어 청와대 국가안보실 외교정책비서관실과 민정비서관실 선임행정관으로 활동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반부패비서관에 이원구

이기헌 신임 청와대 민정비서관
이기헌 신임 청와대 민정비서관

[청와대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범현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30일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불법 출국금지 개입 의혹으로 기소되자 사의를 표명한 이광철 청와대 민정비서관 후임에 이기헌 청와대 시민참여비서관을 내정했다.

또 부동산 투기 의혹에 휩싸여 사퇴한 김기표 전 청와대 반부패비서관의 후임에 이원구 반부패비서관실 선임행정관을 발탁했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히고 "신임 비서관들은 해당 비서관실 선임행정관으로 근무한 경험이 있어 맡은 바 역할을 충실히 수행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광철 비서관의 교체는 사의 표명이 있은 지 약 한 달 만에 이뤄졌다.

이 비서관은 지난 1일 김학의 불법 출국금지 사건으로 검찰에 기소된 직후 사의를 표명했다. 문 대통령은 그다음 날 이 비서관의 사의를 수용하면서도 후임에게 업무 인수인계를 한 뒤 퇴직하도록 했다.

지난 2월 검찰 고위간부 인사를 둘러싼 박범계 법무부 장관과의 갈등 끝에 당시 신현수 청와대 민정수석이 사퇴하는 과정에서 '이 비서관이 신 수석을 건너뛰고 박 장관과 인사를 주도했다'는 말이 나오기도 했다.

이 비서관의 후임으로 발탁된 이기헌 비서관은 경희대 무역학과 출신으로, 과거 김근태 국회의원 비서관을 지냈으며 더불어민주당 총무국장·조직국장을 거쳐 문재인 정부 들어 청와대 국가안보실 외교정책비서관실과 민정비서관실 선임행정관으로 활동했다.

이원구 비서관은 한양대 세라믹공학과를 나왔으며, 사법시험(44회)을 거쳐 변호사로 활동해 왔다. 문재인 정부 청와대에서 공직비서관실과 반부패비서관실 선임행정관을 지냈다.

이원구 신임 청와대 반부패비서관
이원구 신임 청와대 반부패비서관

[청와대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kbeom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