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교도통신 "한국 '남북 통신선 복원' 발표전에 미·일에 알려"

송고시간2021-07-30 05:00

beta

한국 정부는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남북 통신선 복원에 합의했다는 것을 발표하기 전에 미국과 일본에 외교 경로로 미리 설명했다고 교도통신이 30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한국 정부는 통신선 복원을 발표하기 전날인 26일 이전에 일본 측에 이에 관해 설명했다고 한일 외교 소식통이 밝혔다.

미국 조 바이든 정권은 도널드 트럼프 정권 시절 뒤틀린 동맹 관계의 복원을 꾀하고 있으며 한미일 3국 협력을 중시하는데, 문재인 정권은 이런 미국 측의 의향을 함께 고려해 통신선 복원을 사전에 알린 것으로 보인다고 통신은 덧붙였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한미일 대북 공조 중시·한일 역사 문제와 분리 대응' 보여줬다"

한미일 3국 공조는…태극기와 일장기·성조기
한미일 3국 공조는…태극기와 일장기·성조기

(도쿄=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 = 21일 일본 도쿄도(東京都) 소재 외무성 이쿠라(飯倉)공관에 한미일 3국 외교차관 공동 기자회견 시작에 앞서 태극기, 일장기, 성조기가 설치돼 있다.

(도쿄=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 = 한국 정부는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남북 통신선 복원에 합의했다는 것을 발표하기 전에 미국과 일본에 외교 경로로 미리 설명했다고 교도통신이 30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한국 정부는 통신선 복원을 발표하기 전날인 26일 이전에 일본 측에 이에 관해 설명했다고 한일 외교 소식통이 밝혔다.

한일 관계가 일제 강점기 징용 문제 등으로 냉각된 상태이지만 문재인 정권은 대북 정책에서는 한미일 3국 공조를 중시하며 일본과의 역사 문제와 분리해서 대응하겠다는 자세를 보여준 것이라고 교도통신 풀이했다.

일본 정부 당국자는 "한국이 앞으로도 일본·미국과 보조를 맞출 것으로 믿고 있다"고 반응했다.

미국 조 바이든 정권은 도널드 트럼프 정권 시절 뒤틀린 동맹 관계의 복원을 꾀하고 있으며 한미일 3국 협력을 중시하는데, 문재인 정권은 이런 미국 측의 의향을 함께 고려해 통신선 복원을 사전에 알린 것으로 보인다고 통신은 덧붙였다.

sewonlee@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0GNRMyx4bus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