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혹시나 했더니 역시나…포항시민 "지진 진상조사 결과에 실망"

송고시간2021-07-29 17:06

beta

국무총리 소속 포항지진진상조사위원회가 29일 발표한 진상조사 결과와 관련해 공원식 포항11·15촉발지진범시민대책위원회 공동위원장은 이같이 평가했다.

포항시민과 시민단체는 진상조사위가 이를 바탕으로 정부나 관련 기관 책임을 명백하게 밝힐 것으로 기대했다.

진상조사위는 이날 "지열발전사업 수행자와 관리·감독자 업무상 과실에서 포항지진이 비롯됐다"며 "산업부와 에너지기술평가원, 포항시가 지열발전사업과 지진 연관성을 정확하게 파악하지 못한 채 넥스지오 컨소시엄 사업추진과정을 적절하게 관리·감독하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강하게 항의하는 포항시민
강하게 항의하는 포항시민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29일 경북 포항시청에서 열린 국무총리 소속 포항지진진상조사위원회의 '포항지진 진상조사 결과' 발표와 관련해 임종백 11·15 포항촉발지진 흥해지진대책위원회 공동대표가 조사결과에 항의하며 발표자료를 바닥에 던지고 있다. 2021.7.29 sds123@yna.co.kr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감사원 감사 발표를 넘어서지 못한 진상조사입니다. 진상조사를 거부하고 특검을 요구하겠습니다."

국무총리 소속 포항지진진상조사위원회가 29일 발표한 진상조사 결과와 관련해 공원식 포항11·15촉발지진범시민대책위원회 공동위원장은 이같이 평가했다.

진상조사위는 지난해 4월 출범해 1년 3개월 동안 지진 발생 원인과 책임소재 등을 규명하기 위해 조사를 벌였다.

앞서 2017년 11월 15일 포항지진 발생 후 국내외 전문가로 구성한 '정부조사연구단'은 1년여간 조사 끝에 2019년 3월 지열발전에 의한 촉발지진이라고 밝혔다.

이후 지난해 4월 감사원 감사에서 지열발전사업 추진과정에서 발생한 20여 건의 위법·부당행위가 드러났다.

포항시민과 시민단체는 진상조사위가 이를 바탕으로 정부나 관련 기관 책임을 명백하게 밝힐 것으로 기대했다.

진상조사위는 이날 "지열발전사업 수행자와 관리·감독자 업무상 과실에서 포항지진이 비롯됐다"며 "산업부와 에너지기술평가원, 포항시가 지열발전사업과 지진 연관성을 정확하게 파악하지 못한 채 넥스지오 컨소시엄 사업추진과정을 적절하게 관리·감독하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또 지열발전사업 주관기관인 넥스지오, 참여기관인 지질자원연구원 및 서울대 책임자를 검찰에 수사 의뢰하는 선에서 후속조치를 마무리했다.

바닥에 던져진 발표자료
바닥에 던져진 발표자료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29일 경북 포항시청에서 열린 국무총리 소속 포항지진진상조사위원회의 '포항지진 진상조사 결과' 발표와 관련해 한 시민이 항의하며 던진 발표자료가 바닥에 놓여 있다. 2021.7.29 sds123@yna.co.kr

포항11·15촉발지진범시민대책위원회 등 시민단체는 실망스럽다는 반응을 보였다.

공원식 공동위원장은 "산업부와 에너지기술평가원을 왜 수사 의뢰 대상에서 뺐느냐"며 "세계적으로 지질이나 지열 관련 사업은 피해보상 보험을 드는데 왜 안 들었는지도 제대로 조사하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양만재 포항 11·15지열발전공동연구단 부단장은 "포항지열발전 부지에는 지진이 일어날 수 있는 활성단층이 있어 당연히 이를 조사해야 하는데 넥스지오는 하지 않았다"며 "그런데도 부지선정 과정에서 활성단층 유무를 파악하기 어렵다거나 단층이 있다는 결정적 증거를 숨기려 한 것이 아니라고 판단한 이유가 무엇이냐"고 따져 물었다.

포항시의 관리·감독 책임을 지적한 것에도 불만이 터져 나왔다.

임종백 11·15 포항촉발지진 흥해지진대책위원회 공동대표는 "정부가 잘못해놓고 왜 포항시를 끌고 들어가느냐"고 말했다.

양만재 부단장도 "산업부와 에너지기술평가원이 모르는데 포항시가 어떻게 적극적으로 관리·감독하느냐"며 불합리한 조사 결과라고 밝혔다.

국민의힘 김정재 국회의원(포항 북구)은 "검찰처럼 수사할 수 없는 한계가 있음에도 조사 결과가 실망스럽다"며 "사업을 발주한 곳은 산업부, 에너지기술평가원인데 좀 더 적극적으로 조사해 이런 곳을 대상으로 검찰 수사를 의뢰했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진상조사위원들은 "산업부와 에너지기술평가원 관계자는 감사원 감사로 이미 징계를 받았다"거나 "단층이 있다는 증거를 숨기려고 한 의혹은 확인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일부 시민은 주민설명회가 시작되자마자 결과를 받아들일 수 없다며 자리를 떴고 설명회 자료를 바닥에 던지는 등 강하게 항의하기도 했다.

"질문 있습니다"
"질문 있습니다"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29일 경북 포항시청에서 열린 국무총리 소속 포항지진진상조사위원회의 '포항지진 진상조사 결과' 발표 이후에 공원식 포항11·15촉발지진범시민대책위원회 공동위원장이 질문하고 있다. 2021.7.29 sds123@yna.co.kr

피켓 들고 항의하는 포항시민
피켓 들고 항의하는 포항시민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29일 경북 포항시청에서 열린 국무총리 소속 포항지진진상조사위원회의 '포항지진 진상조사 결과' 발표에 대해 포항시민들이 피켓 등을 들고 항의하고 있다. 2021.7.29 sds123@yna.co.kr

포항지진 진상조사 결과 발표
포항지진 진상조사 결과 발표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29일 경북 포항시청에서 국무총리 소속 포항지진진상조사위원회 이학은 위원장이 '포항지진 진상조사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2021.7.29 sds123@yna.co.kr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