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목포시, 미래먹거리 친환경선박 산업 본격 시동

송고시간2021-07-28 16:43

beta

전남 목포시가 친환경선박 클러스터 완성을 위한 기틀을 마련했다.

목포시는 28일 영암 호텔 현대에서 친환경선박 생태계 조성을 위한 산·학·연·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정부와 지자체를 비롯해 국내 유수 연구소, 대학, 조선 및 기자재 기업, 엔지니어링사까지 대규모 네트워크를 형성하는 이번 협약이 체결됨에 따라 친환경연안선박 클러스터 조성에 가속도가 한층 붙을 전망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해수부, 전남도, 기업 등과 업무협약 체결

업무협약
업무협약

[목포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목포=연합뉴스) 조근영 기자 = 전남 목포시가 친환경선박 클러스터 완성을 위한 기틀을 마련했다.

목포시는 28일 영암 호텔 현대에서 친환경선박 생태계 조성을 위한 산·학·연·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는 문성혁 해양수산부장관, 김영록 도지사, 김종식 목포시장, 김원이·서삼석 국회의원, 김부기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장, 현대삼호중공업 김형관 대표 등 36개 기관·기업 대표가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친환경선박의 연구개발·도입·실용화를 위해 각 기관과 기업이 상호 협력관계 및 생태계 조성을 추진하는 한편 핵심기술 활용을 통한 한국형 뉴딜 실현과 친환경선박 산업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정부와 지자체를 비롯해 국내 유수 연구소, 대학, 조선 및 기자재 기업, 엔지니어링사까지 대규모 네트워크를 형성하는 이번 협약이 체결됨에 따라 친환경연안선박 클러스터 조성에 가속도가 한층 붙을 전망이다.

목포 남항 전경
목포 남항 전경

[목포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연구개발부터 실증, 상용화까지 아우르는 친환경선박 전주기 밸류체인이 구축된 것이다.

지구 온난화로 인한 기후위기가 심각함에 따라 선박 또한 온실가스 규제가 강화돼 친환경선박 분야는 조선업의 미래를 좌우할 핵심기술로 떠오르고 있다.

시는 친환경선박산업 육성을 통해 탄소중립사회를 앞당기고 지역 조선업의 새로운 돌파구를 마련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전라남도,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KRISO) 등과 함께 목포 남항을 중심으로 친환경선박 클러스터를 구축하고 있다.

전기추진 차도선 및 이동식 전원공급 시스템 개발(450억원), 친환경 선박 혼합연료 기술개발 및 실증(415억원) 등 친환경선박 연구개발(R&D)과 기반구축을 위한 사업을 선도적으로 추진해오고 있다.

새로운 산업 수요에 맞는 고급인력 양성을 위해 UST(과학기술연합대학원대학) 학과 개설과 함께 친환경연료 추진 센터 구축도 내실있게 병행하고 있다.

김종식 목포시장은 "이번 업무협약은 대한민국이 친환경선박산업의 강국으로 우뚝 서기 위한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면서 "목포가 친환경선박 산업의 메카가 될 수 있도록 관련 기관, 업체들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chog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