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식약처, 9월까지 '농산물 직매장' 농산물 잔류농약 점검

송고시간2021-07-28 10:24

beta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8일 소비자가 '농산물(로컬푸드) 직매장'에서 안심하고 제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오는 29일부터 9월 30일까지 직매장 유통 농산물의 잔류농약을 집중적으로 점검하겠다고 밝혔다.

농산물 직매장이란 장거리 수송 및 다단계 유통과정 없이 반경 50㎞ 이내에서 생산된 농산물을 판매하는 매장을 말한다.

수거·검사 대상은 전국 470여개 직매장에서 판매되는 농산물 중 국민 다소비 농산물(양파, 콩나물, 상추 등)과 그간 '부적합' 판정이 많았던 농산물(쑥갓, 깻잎, 시금치 등)이며, 식약처는 총 300건을 무작위로 수거해 농약 473종의 잔류량을 검사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쑥갓, 깻잎, 시금치 등 300건 수거해 농약 473종 잔류 검사

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처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신재우 기자 =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8일 소비자가 '농산물(로컬푸드) 직매장'에서 안심하고 제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오는 29일부터 9월 30일까지 직매장 유통 농산물의 잔류농약을 집중적으로 점검하겠다고 밝혔다.

농산물 직매장이란 장거리 수송 및 다단계 유통과정 없이 반경 50㎞ 이내에서 생산된 농산물을 판매하는 매장을 말한다.

수거·검사 대상은 전국 470여개 직매장에서 판매되는 농산물 중 국민 다소비 농산물(양파, 콩나물, 상추 등)과 그간 '부적합' 판정이 많았던 농산물(쑥갓, 깻잎, 시금치 등)이며, 식약처는 총 300건을 무작위로 수거해 농약 473종의 잔류량을 검사한다.

검사 결과 '부적합'으로 판정된 농산물은 회수·폐기하고, 관련 정보는 식품안전나라(www.foodsafetykorea.go.kr)에 공개한다.

식약처는 생산자에 대한 처분과 재발 방지 교육·지도 등도 지방자치단체에 요청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withwit@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