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파리 시내 유명 귀금속 매장에 대낮 무장강도…피해액 27억

송고시간2021-07-28 07:55

beta

프랑스 파리 시내의 유명 귀금속 매장에 27일(현지시간) 무장 강도가 침입해 2백만 달러 상당의 피해를 봤다고 로이터, AF통신 등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께 파리 샹젤리제 거리 인근에 있는 귀금속 전문점 쇼메 매장에 강도가 들어와 237만 달러(한화 27억여 원) 상당의 보석 등 귀금속을 훔쳐 달아났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강도 피해 당한 프랑스 파리 쇼메 매장
강도 피해 당한 프랑스 파리 쇼메 매장

[AFP 통신=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최수호 기자 = 프랑스 파리 시내의 유명 귀금속 매장에 27일(현지시간) 무장 강도가 침입해 2백만 달러 상당의 피해를 봤다고 로이터, AFP통신 등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께 파리 샹젤리제 거리 인근에 있는 귀금속 전문점 쇼메 매장에 강도가 들어와 237만 달러(한화 27억여 원) 상당의 보석 등 귀금속을 훔쳐 달아났다.

오후 영업시간에 매장에 침입한 강도는 직원들에게 무기를 휘두르며 범행을 저지른 뒤 타고 온 스쿠터를 타고 도주했다. 다친 사람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도난 물품이 어떤 종류인지는 정확히 알려지지 않았으며, 사건 발생 후 검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su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