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올림픽- 황선우, 자유형 100m 한국신기록…전체 6위로 준결승 진출(종합)

송고시간2021-07-27 20:28

beta

한국 수영의 희망 황선우(18·서울체고)가 자신의 첫 올림픽의 두 번째 경기인 자유형 100m에서 한국 신기록을 세우고 준결승에 안착했다.

황선우는 27일 일본 도쿄 아쿠아틱스 센터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경영 남자 자유형 100m 예선 7조 경기에서 47초97의 한국 신기록을 세웠다.

7조 2위를 차지한 황선우는 전체 9개조 출전선수 70명 중 6위에 올라 16명이 겨루는 준결승에 가볍게 진출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47초97로 두달 전 자신이 세운 기록 0.07초 단축

황선우는 50분도 채 안 돼 계영 800m에도 출전

황선우의 올림픽
황선우의 올림픽

[연합뉴스 자료사진]

(도쿄=연합뉴스) 특별취재단 = 한국 수영의 희망 황선우(18·서울체고)가 자신의 첫 올림픽의 두 번째 경기인 자유형 100m에서 한국 신기록을 세우고 준결승에 안착했다.

황선우는 27일 일본 도쿄 아쿠아틱스 센터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경영 남자 자유형 100m 예선 7조 경기에서 47초97의 한국 신기록을 세웠다.

지난 5월 국가대표 선발대회에서 자신이 작성한 종전 한국 기록 48초04를 두 달여 만에 0.07초 또 단축했다.

황선우는 이미 지난해 11월 경영 국가대표 선발대회에서 박태환이 가지고 있던 종전 한국 기록을 48초25로 새로 쓴 뒤 계속해서 기록을 경신해왔다.

7조 2위를 차지한 황선우는 전체 9개조 출전선수 70명 중 6위에 올라 16명이 겨루는 준결승에 가볍게 진출했다.

준결승전은 28일 오전 열리며, 상위 8명 안에 들면 29일 오전 결승전에서 메달을 겨룰 수 있다.

한국 선수가 올림픽 자유형 100m 결승에 오른 적은 아직 없다.

올림픽에는 이번에 처음 출전한 황선우는 이날 오전 열린 자유형 200m 결승에서 1분45초26의 기록으로 7위를 차지했다.

[올림픽] 황선우 '대단해'
[올림픽] 황선우 '대단해'

(도쿄=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지난 25일 일본 도쿄 아쿠아틱스 센터에서 열린 남자 자유형 200m 예선에 출전한 한국 황선우가 경기를 마친 뒤 영국 톰 딘의 축하를 받고 있다. 황선우는 1분44초62를 기록해 한국신기록을 세웠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황선우는 25일 치른 자유형 200m 예선에서 1분44초62의 한국신기록 및 세계주니어신기록을 세운 데 이어 이번 대회 두 종목에서 한국 기록을 갈아치우는 역영을 펼쳤다.

황선우는 이날 자유형 100m 예선을 치른 뒤 50분도 채 안돼 남자 계영 800m 예선에도 대표팀의 두 번째 영자로 나섰다.

이유연(한국체대)-황선우-김우민(강원도청)-이호준(대구시청) 순으로 레이스를 펼친 한국 대표팀은 7분15초03으로 16개 팀 중 13위를 차지해 결승 진출에는 실패했다.

이 종목 한국 기록은 네 명이 지난 5월 국가대표 선발대회 때 수립한 7분11초45다.

우리나라가 올림픽 계영 800m에 나선 것은 1996 애틀랜타 대회 이후 25년 만이다.

남자 평영 200m 예선에 출전한 조성재(제주시청)는 2분10초17로 19위에 머물러 준결승에는 오르지 못했다.

지난해 11월 경영 국가대표 선발대회에서 자신이 작성한 한국 기록(2분08초59) 경신도 불발됐다.

hosu1@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nwm9fPa0JZ8


댓글쓰기

포토

전체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