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洪 "드루킹 사건 은폐" vs 尹 "어이없는 얘기"…정면충돌

송고시간2021-07-27 18:44

beta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홍준표 의원과 입당을 막판 고심 중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7일 '드루킹 원죄론'을 놓고 정면충돌했다.

홍 의원은 이날 SNS에서 윤 전 총장을 겨냥해 "드루킹 사건 은폐 당사자로 지목됐던 분이 자기가 몸담았던 문재인 정권의 정통성을 거론하는 것은 정말로 어불성설"이라고 직격했다.

윤 전 총장은 이날 부산에서 기자들과 만나 "어이없는 얘기"라고 일축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대구서 기자간담회 하는 홍준표
대구서 기자간담회 하는 홍준표

(대구=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대권에 도전하는 국민의힘 홍준표 의원이 16일 오후 대구시당에서 기자간담회를 하고 있다. 2021.7.16 mtkht@yna.co.kr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홍준표 의원과 입당을 막판 고심 중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7일 '드루킹 원죄론'을 놓고 정면충돌했다.

홍 의원은 이날 SNS에서 윤 전 총장을 겨냥해 "드루킹 사건 은폐 당사자로 지목됐던 분이 자기가 몸담았던 문재인 정권의 정통성을 거론하는 것은 정말로 어불성설"이라고 직격했다.

그는 "경찰이 김경수의 휴대전화와 계좌를 추적하고자 했으나, 그 영장을 기각한 것이 당시 중앙지검장이었던 윤석열 후보 아니었나"라고 반문했다.

앞서 윤 전 총장이 지난 25일 김경수 전 경남지사의 유죄 판결과 관련, "문 대통령 본인이 여론조작을 지시하거나 관여했을 거라는 주장은 지극히 상식적"이라고 주장한 데 대한 비판이었다.

이에 윤 전 총장은 이날 부산에서 기자들과 만나 "어이없는 얘기"라고 일축했다.

그는 "허익범 특검에 대해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았다"며 "사건을 전부 이관했고, 중앙지검이 맡은 부분은 철저히 수사해 공소를 유지했다"고 강조했다.

그러자 홍 의원은 SNS에 추가로 글을 올려 "아무리 막가는 정치판이라지만, 거짓말을 덮기 위해 또 새로운 거짓말을 하는 짓은 하지 말아야 한다"고 재반박했다.

그는 "검찰은 기록 일체를 특검에 보내고 인적 자원 차출에도 응하도록 법제화돼 있다"며 "그걸 특검에 협조했다고 우기면 안 된다"고 지적했다.

윤석열. 자갈치시장 상인 간담회 참석
윤석열. 자갈치시장 상인 간담회 참석

(부산=연합뉴스)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7일 오후 부산 중구 자갈치시장을 방문해 상인들과 간담회를 가지고 있다. 2021.7.27.[부산사진공동취재단] kangdcc@yna.co.kr

hanj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