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편의점까지 영역 확대

송고시간2021-07-27 10:54

beta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이 음식 배달을 넘어 소비자 이용 편의를 위해 편의점 물건까지 배달하는 등 영역을 확대한다.

경기도 산하 코리아경기도주식회사는 27일부터 편의점 운영사인 GS25, CU와 손을 잡고 편의점 물품 배달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12월부터 서비스를 시작한 배달특급은 현재까지 22개 경기도 시·군에서 서비스 중인 공공배달앱으로, 대폭 낮은 중개수수료를 통한 소상공인 혜택과 지역화폐 결합 등을 통한 폭넓은 소비자 혜택으로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의정부=연합뉴스) 우영식 기자 =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이 음식 배달을 넘어 소비자 이용 편의를 위해 편의점 물건까지 배달하는 등 영역을 확대한다.

경기도 산하 코리아경기도주식회사는 27일부터 편의점 운영사인 GS25, CU와 손을 잡고 편의점 물품 배달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배달특급 홍보 이미지
배달특급 홍보 이미지

[코리아경기도주식회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배달특급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편의점은 GS25와 CU 가맹점 2천여 곳이다.

지난해 12월부터 서비스를 시작한 배달특급은 현재까지 22개 경기도 시·군에서 서비스 중인 공공배달앱으로, 대폭 낮은 중개수수료를 통한 소상공인 혜택과 지역화폐 결합 등을 통한 폭넓은 소비자 혜택으로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배달특급은 올해부터 소비자 선택권 확대를 위해 프랜차이즈 브랜드와의 협업을 활발히 진행하고 있으며, 이번 편의점 운영사와 협력으로 더욱 폭넓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석훈 코리아경기도주식회사 대표이사는 "편의점 운영사와 협력을 통해 배달특급이 소비자는 물론 또 다른 소상공인인 편의점주에게도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 확대와 더불어 서비스 질적 향상을 위해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wyshi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