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올림픽] 日수도권·도호쿠 태풍 영향권…일부 경기 조정

송고시간2021-07-27 09:00

beta

도쿄올림픽 경기가 열리는 일본 수도권과 도호쿠(東北) 지역이 27일부터 8호 태풍의 영향권에 들어갔다.

일본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현재 8호 태풍은 지바(千葉)현 조시(조<金+兆>子)시 남동쪽 230㎞ 해상에서 느린 속도로 서남서 방향으로 이동 중이다.

태풍은 일부 올림픽 경기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강풍에 호우 예보…양궁·조정·서핑 등 경기에 영향

8호 태풍(오른쪽) 예상 진로
8호 태풍(오른쪽) 예상 진로

[일본 기상청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도쿄=연합뉴스) 김호준 특파원 = 도쿄올림픽 경기가 열리는 일본 수도권과 도호쿠(東北) 지역이 27일부터 8호 태풍의 영향권에 들어갔다.

일본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현재 8호 태풍은 지바(千葉)현 조시(조<金+兆>子)시 남동쪽 230㎞ 해상에서 느린 속도로 서남서 방향으로 이동 중이다.

중심기압은 990헥토파스칼(hPa), 최대 풍속 초속 20m, 순간 최대 풍속 초속 30m다. 초속 15m 이상의 강풍이 부는 지역은 태풍의 중심으로부터 북동쪽 600㎞, 남서쪽 390㎞까지다.

수도권과 도호쿠 북부 등 넓은 지역이 강풍 영역에 들어가 있고, 조시시에선 순간 최대 풍속 초속 25.8m가 관측됐다고 NHK는 전했다.

향후 태풍은 북쪽으로 진로를 바꿔 간토(關東·수도권) 동쪽 바다를 통해 북상해 28일 새벽에 도호쿠 지역에 상륙할 것으로 예상됐다.

도호쿠와 수도권 지역에는 28일까지 천둥을 동반한 매우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28일 아침까지 24시간 예상 강우량은 도호쿠 지역 태평양 방면이 200㎜, 도호쿠 동해 방면이 150㎜, 간토 북부와 이즈(伊豆)제도, 니가타(新潟)현이 100㎜다.

8호 태풍은 도호쿠 지방을 관통해 29일에는 일본 열도를 빠져나갈 것으로 예상된다.

태풍은 일부 올림픽 경기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조정 경기가 순연됐고, 양궁 경기는 시작 시각이 늦춰졌다.

이날 밤 미야기(宮城)현에서 열리는 여자 축구는 관중을 수용한 가운데 개최될 예정이지만 태풍 영향이 있으면 신속히 대응하겠다고 대회 조직위원회는 전날 발표했다.

지바현에서 열리는 서핑은 파도를 고려해 28일로 예정됐던 결승을 이날로 앞당겼다.

hoj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